• 25 25℃ 서울
  • 23 23℃ 인천
  • 24 24℃ 춘천
  • 22 22℃ 강릉
  • 24 24℃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3 23℃ 전주
  • 24 24℃ 광주
  • 24 24℃ 대구
  • 23 23℃ 부산
  • 26 26℃ 제주

'갤럭시' 디자인 총괄'한 장동훈 전 삼성전자 부사장 별세

2014년초까지 삼성의 갤럭시S폰과 갤럭시탭 디자인을 총괄한 장동훈 전 삼성전자 부사장이 1일 오전 6시께 지병으로 세상을 떠났다고 유족이 2일 전했다.

최초의 터치폰인 햅틱 시리즈부터 갤럭시노트, 갤럭시탭과 스마트폰 중 갤럭시S3 디자인


인사이트장동훈 전 삼성전자 부사장 / 뉴스1 


2014년초까지 삼성의 갤럭시S폰과 갤럭시탭 디자인을 총괄한 장동훈 전 삼성전자 부사장이 1일 오전 6시께 지병으로 세상을 떠났다고 유족이 2일 전했다. 향년 66세.


고인은 서울대 시각디자인학과와 서울대 대학원을 졸업한 뒤 1991년 미국 시카고대 대학원에서 멀티미디어 석사 학위를 받았다.

울산대 시각디자인과 전임강사로 재직한 1988년 서울올림픽 레이저쇼를 기획·연출했다. 1990년대 삼성전자, 현대자동차 등 기업 웹사이트를 디자인하기도 했다.


이화여대 정보디자인과 교수로 있던 2006년 삼성전자 디자인팀 UX파트장(상무)으로 합류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고인은 최초의 터치폰인 햅틱 시리즈부터 갤럭시노트, 갤럭시탭과 스마트폰 중 갤럭시S3 디자인과 사용자경험(UX)을 총괄하며 2010년 무선상품전략팀 상무, 디자인경영센터 디자인전략팀장, 무선사업부 디자인팀장으로 일했고 2012년 부사장으로 승진했다.


그는 삼성 '갤럭시S폰' 성공 신화의 주역이었다. 


공로를 인정받아 2010년 자랑스런 삼성인상, 2011년 동탑산업훈장을 받았다. 2013년 미국 정보기술(IT) 전문 잡지 패스트컴퍼니가 선정한 '2013년 가장 창조적인 인물 100인' 가운데 2위에 오르기도 했다.


2014년 삼성전자를 퇴사한 뒤 2016∼2018년 삼성디자인교육원(SADI) 원장, 2016∼2017년 2017 광주디자인비엔날레 총감독으로 맡았다. 

빈소는 건국대병원 장례식장 202호실이며 발인 3일 오전 6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