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7 17℃ 서울
  • 18 18℃ 인천
  • 17 17℃ 춘천
  • 15 15℃ 강릉
  • 17 17℃ 수원
  • 17 17℃ 청주
  • 19 19℃ 대전
  • 18 18℃ 전주
  • 20 20℃ 광주
  • 21 21℃ 대구
  • 21 21℃ 부산
  • 21 21℃ 제주

'막말 논란' 민주당 김준혁, 당선...'대파 논란' 이수정에 신승

더불어민주당 김준혁 후보가 '막말 논란'을 딛고 경기 수원정에서 당선을 확정지었다.

인사이트더불어민주당 김준혁 후보 / 뉴스1


더불어민주당 김준혁 후보가 '막말 논란'을 딛고 경기 수원정에서 당선을 확정지었다.


11일 오전 1시 13분 기준 개표율 99.89% 상황에서 민주당 김 후보는 득표율 50.86%를 기록했다.


국민의힘 이 후보가 득표율 49.13%에 그치면서 남은 표가 '차이'보다 더 적음에 따라 김 후보가 당선을 확정짓게 됐다.


인사이트네이버


앞서 방송3사(KBS, MBC, SBS) 공동 예측 출구조사에서는 김 후보가 54.7%, 이 후보가 45.3%로 나타났다.


큰 차이가 날 것으로 예상됐지만, 이 후보는 예상보다 높은 득표율을 보이며 한때 김 후보에 앞서나갔다.


하지만 사전투표에서 김 후보가 본투표보다 앞서면서 최종 결과 김 후보가 승리했다.


인사이트국민의힘 이수정 후보 / 뉴스1


한편 수원정은 김 후보와 이 후보의 '막말 논란'이 불거지며 전국적으로 큰 관심을 받았던 지역구 중 하나였다.


김 후보는 '이화여대생 성 상납' 등의 과거 발언으로 논란을 빚었고, 이 후보는 '대파 한뿌리 가격' 발언으로 곤욕을 치른 바 있다.


이 후보는 윤석열 대통령의 '대파 875원' 논란에 대해 "대파 한단이 아닌 '한줄기'를 말한 것"이라고 말해 논란이 됐고, 자체적으로 대파 영상을 만들었다가 비판 폭격을 맞고 공식 사과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