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5 25℃ 인천
  • 25 25℃ 춘천
  • 24 24℃ 강릉
  • 26 26℃ 수원
  • 30 30℃ 청주
  • 30 30℃ 대전
  • 30 30℃ 전주
  • 29 29℃ 광주
  • 31 31℃ 대구
  • 26 26℃ 부산
  • 30 30℃ 제주

푸바오 '할부지' 강철원 사육사, 갑작스런 모친상..."예정대로 함께 중국행"

강철원 사육사가 푸바오 중국행을 앞두고 모친상을 당했다.

강지원 기자
입력 2024.04.03 08:17

강철원 사육사와 푸바오 / 사진 제공=에버랜드강철원 사육사와 푸바오 / 사진 제공=에버랜드


'푸바오 할아버지'로 불리는 강철원 사육사가 푸바오 중국행을 하루 앞두고 모친상을 당했다.


지난 2일 에버랜드에 따르면 강 사육사는 이날 오전 어머니의 비보를 접했다.


어머니 빈소는 전북에 있는 한 장례식장으로 알려졌다. 그는 빈소를 공개하지 말 것을 에버랜드 측에 요청한 것으로 전해졌다.


YouTube '말하는동물원 뿌빠TV'YouTube '말하는동물원 뿌빠TV'


당초 푸바오의 중국 길에 동행해 적응을 도운 후 귀국하기로 한 강 사육사는 갑작스러운 모친상 비보에도 예정대로 전세기에 함께 탑승한다.


끝까지 푸바오를 데려다주고 싶다는 본인의 의지가 강한 것으로 전해져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에버랜드 측은 "푸바오의 중국 이동을 하루 앞두고 전해진 갑작스러운 소식에 강 사육사 또한 상심이 매우 크다"고 밝혔다.


Instagram 'witheverland'Instagram 'witheverland'


이어 "강 사육사에게 모친의 장례를 치르라고 권고했으나 '돌아가신 어머님께서도 푸바오를 잘 보내주길 원하실 것'이라는 가족들의 격려를 듣고 계획대로 일정을 진행하기로 결정한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강 사육사와 푸바오는 각별한 사이로 유명하다. 그는 푸바오의 3년 9개월 생애를 가장 가까이서 지켜봐 온 인물이다.


2020년 7월 20일 태어난 순간부터 함께 한 만큼 누구보다도 푸바오의 마지막과 새출발을 함께 하고 싶은 것으로 보인다.


YouTube '말하는동물원 뿌빠TV'YouTube '말하는동물원 뿌빠TV'


푸바오는 오늘(3일) 중국 측이 제공한 전세기에 올라 중국 쓰촨성 자이언판다보전연구센터로 옮겨진다.


이날 오전 10시 40분부터 20분간 '판다월드~장미원' 구간에서 푸바오 배웅 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강 사육사는 푸바오와의 중국 길을 마친 뒤 가족들과 함께 모친을 추모하고 마지막 인사를 나눌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