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밀가루 가격 인하'...CJ제일제당 이어 삼양사·대한제분도 동참

CJ제일제당을 지난달 밀가루 가격을 평균 6.6% 인하를 시작으로 국내 밀가루 업체 빅 3 업체가 모두 인하에 동참했다.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CJ제일제당을 지난달 밀가루 가격을 평균 6.6% 인하를 시작으로 국내 밀가루 업체 빅 3 업체가 모두 인하에 동참했다. 


1일 식품업계에 따르면 삼양사는 이날부터 소비자 판매용 중력분 1㎏, 3㎏ 제품 가격을 평균 6% 내린다. 대한제분도 소비자 판매용 밀가루 1㎏, 2㎏, 2.5㎏, 3㎏ 등 제품 가격을 인하한다. 다만 대한제분은 구체적인 인하율을 밝히지는 않았다.


인사이트쇼핑몰 


대한제분은 지난해 7월에도 제품 가격을 평균 6.4% 내린 바 있다.

앞서 정부는 식품업계에 국제 밀과 유지등 원재료 가격 하락분을 제품 가격에 반영할 것을 권고했다.


유엔식량농업기구(FAO)가 발표한 곡물 가격지수는 올해 2월 113.8로 우크라이나 전쟁 발발 직후인 2022년 3월(170.1) 대비 33.1% 하락했다. 유지류 가격지수는 2022년 3월 251.8로 고점을 찍은 뒤 지난 2월 120.9로 떨어졌다.


정부 권고에 따라 CJ제일제당이 지난 달 가장 먼저 소비자 판매용 밀가루 3종 가격을 평균 6.6% 내리겠다고 발표한 이후 삼양사와 대한제분도 각각 제품 가격 인하를 결정했다.


국제 유지류 가격 하락에 따라 식용유 가격도 내려간다.


오뚜기는 식용유 제품 가격을 이날부터 평균 5% 인하하기로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