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5 15℃ 서울
  • 15 15℃ 인천
  • 17 17℃ 춘천
  • 17 17℃ 강릉
  • 16 16℃ 수원
  • 15 15℃ 청주
  • 15 15℃ 대전
  • 14 14℃ 전주
  • 16 16℃ 광주
  • 14 14℃ 대구
  • 14 14℃ 부산
  • 18 18℃ 제주

"식혜가 제로라니"...설탕˙칼로리 뺀 '비락식혜 제로' 출시

식혜를 좋아하지만 설탕과 칼로리 때문에 고민이었던 소비자들에게 희소식 찾아왔다.

인사이트팔도


식혜를 좋아하지만 설탕과 칼로리 때문에 마시기를 두려워했던 소비자들에게 희소식 찾아왔다. 


28일 종합식품기업 팔도는 '비락식혜 제로'(Zero)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신제품은 비락식혜 브랜드로 처음 선보이는 제로 버전이다. 제품 맛은 유지하며 설탕, 당류, 칼로리 제로를 구현했다. 전통 음료 콘셉트에 건강 트렌드를 결합해 식혜를 즐기는 기존 고객과 건강관리에 민감한 신규 소비층을 동시에 공략한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비락식혜 판매량은 지난해 '할매니얼 트렌드' 확대에 힘입어 2022년 대비 18% 신장했다. 팔도는 비락식혜 제로를 통해 빠르게 성장하는 국내 제로슈거 음료 시장에서 경쟁력을 높일 계획이다.


김평기 팔도 마케팅팀장은 "'비락식혜 제로'는 전통과 트렌드라는 서로 다른 두 콘셉트를 조화롭게 녹여낸 제품"이라며 "30년간 사랑받아 온 전통 음료를 넘어 세대를 막론하고 누구나 즐길 수 있는 국민 음료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더 큰 노력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비락식혜는 1993년 출시한 전통 음료 최초 RTD 브랜드다. 국내산 엿기름과 멥쌀을 주원료로 11시간에 이르는 공정을 거쳐 제조한다. 가정에서 만들기 까다로운 식혜를 간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올해 출시 31주년을 맞은 비락식혜 누적 판매량은 20억 개가 넘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