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대상, 해외직구 인기 소스 '파탁스' 국내에 단독으로 선보인다

대상은 해외여행 및 SNS 등을 통해 세계 각국의 다양한 음식에 대한 정보가 지속적으로 확산되고, 새로운 맛의 경험을 중요시 여기는 트렌드를 반영해 글로벌 브랜드 '파탁스'를 론칭하게 됐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대상


대상이 영국 No.1 인디안 커리 브랜드 '파탁스(Patak's)'와 국내 단독 판매 및 유통에 관한 계약을 체결하고 정식 판매에 나선다.


대상은 해외여행 및 SNS 등을 통해 세계 각국의 다양한 음식에 대한 정보가 지속적으로 확산되고, 새로운 맛의 경험을 중요시 여기는 트렌드를 반영해 글로벌 브랜드 '파탁스'를 론칭하게 됐다.


실제로 관세청 수출입무역통계에 따르면, 지난 2019년 해외에서 들어온 각종 소스류 수입량은 12만 3368톤 수준에서 2023년에는 15만 3490톤으로, 5년 새 24%나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소스 수입량이 지속적으로 커지고 있다는 점에서, 보다 새롭고 이국적인 음식을 찾는 소비자들이 늘어났음을 알 수 있다.


66년 전통을 자랑하는 파탁스는 영국에서 가장 사랑받는 인도 커리 전문 브랜드다. 영국 내 인디안 레스토랑의 약 75%가 파탁스의 소스 및 시즈닝을 사용할 정도로, 맛과 품질 면에서 압도적인 선호도를 자랑한다.


영국 외에도 미국 대형 유통채널 월마트, 프랑스 최대 슈퍼마켓 체인 까르푸에 입점되어 있으며, 그 외 세계 45개국에서 파탁스의 제품이 인기리에 판매되고 있다.


대상이 가장 먼저 선보이는 제품은 '버터치킨 소스', '코르마 소스', '티카 마살라 소스', '발티 소스'까지 총 4종이다. 


파탁스 쿠킹소스 11종 중 대중적으로 가장 인기 있는 맛 4종을 엄선했다. 모두 1958년부터 고수해 온 파탁스만의 향신료 블렌딩 노하우와 인도 정통 레시피를 기반으로 생산됐으며, 유럽 최고 식품안전 국제 표준 인증 기준 BRCGS*에서 A+등급을 획득했을 정도로 우수한 품질을 자랑한다. 밥이나 난과 함께 즐기는 커리뿐만 아니라, 파스타, 스테이크 등 다양한 요리에도 활용할 수 있다. (*BRCGS(Brand Reputation through Compliance Global Standard) : 국제 표준 규정 준수를 통한 브랜드 평판)


최민성 대상 CM4팀장은 "전 세계 여러 나라의 다양한 음식과 색다른 맛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가정에서도 간편하게 이국적인 요리를 경험할 수 있도록 글로벌 브랜드 파탁스를 론칭하게 됐다"며, "앞으로 커리와 함께 곁들일 수 있는 '난', 정통 인도 요리를 보다 손쉽게 완성할 수 있는 '쿠킹키트' 등 카테고리를 점차 확대해 소비자들에게 차별화된 맛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파탁스' 쿠킹소스 4종은 현재 온라인 쇼핑몰 컬리에서 단독으로 만나볼 수 있고, 이후 쿠팡, G마켓 등 주요 온라인 채널로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