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후반 38분 이강인 왼발이 살렸다...한국 VS 말레이 2-2

한국 VS 말레이 2-2

인사이트뉴스1 이강인


이강인(파리 생제르맹)이 왼발 프리킥 슈팅으로 동점을 만들었다. 

25일(한국시간) 카타르 알와크라의 알자눕 스타디움에서 진행 중인 말레이시아와의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E조 조별리그 최종전에서 1-2로 역전당하고 있던 대한민국을 이강인이 왼발 프리킥으로 팀을 구해냈다. 


상대의 수비를 뚫지 못해 답답한 경기를 한 한국은 후반 38분 이강인이 프리킥 찬스를 얻어냈다. 


이강인은 프리킥 키커로 나서 왼발 직접 슈팅으로 연결해 골문을 흔들었고 승부를 2-2 원점으로 돌렸다.


한편, 한국 FIFA(국제축구연맹) 랭킹은 23위로, 말레이시아(130위)에 크게 앞선다. 


인사이트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