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레전드 지소연, 여자축구 최고 리그 미국 '시애틀' 입단

한국 여자축구대표팀 미드필더 지소연(33)이 국내 실업축구 WK리그를 떠나 세계 최대 무대 미국여자프로축구(NWSL) 시애틀 레인FC에 입단한다.

인사이트뉴스1 


한국 여자축구대표팀 미드필더 지소연(33)이 국내 실업축구 WK리그를 떠나 세계 최대 무대 미국여자프로축구(NWSL) 시애틀 레인FC에 입단한다. 


25일(한국 시간) 시애틀 구단은 홈페이지를 통해 한국의 미드필더 지소연과 2025 시즌까지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시애틀 레인은 "수원FC에 이적료를 지불하고 지소연과 계약했다. 비자 발급 후 프리시즌부터 시애틀 팀에 합류할 예정"라고 발표했다.


인사이트시애틀FC


로라 하비 감독은 지소연을 '검증된 승리자'라고 소개했다. 그는 "지소연은 다양한 방식으로 그라운드에서 생기는 문제를 해결하는 선수"라며 "우리 팀에 데려올 수 있어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시애틀의 레슬 갤리모어 단장은 "지소연과 계약하는 것은 클럽 역사상 중요한 순간"이라며 "경기에서의 능력과 리더십 등이 탁월한 선수"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지소연은 한국 여자 축구의 살아있는 전설이다.


인사이트대한축구협회


지소연은 일본 고베 아이낙에서 프로에 데뷔했다. 2014년부터는 잉글랜드 무대에 한국 여자축구 선수 최초로 진출했고 첼시 레이디스에서 8년 반을 뛰며 세계 정상급 선수로 인정을 받았다. 


이후 그는 2022년 5월에는  WK리그 수원FC로 이적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지소연은 여자 축구팀 국가대표로 A매치 154경기에 출전해 69골을 넣어 한국 남녀 통틀어 A매치 최다 출전, 최다 득점을 보유하고 있다. 

한편, 지소연이 활동하게 될 NWSL는 14개 팀으로 꾸려진 최대 규모로  WSL과 함께 전 세계에서 가장 수준 높은 여자 축구 리그로 평가 받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