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3 23℃ 인천
  • 24 24℃ 춘천
  • 22 22℃ 강릉
  • 24 24℃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3 23℃ 전주
  • 24 24℃ 광주
  • 24 24℃ 대구
  • 23 23℃ 부산
  • 26 26℃ 제주

유한킴벌리 X HD현대, 폐핸드타월 재활용으로 탄소 저감 나선다

우리강산 푸르게 푸르게 캠페인으로 널리 알려진 유한킴벌리와 HD현대가 자원순환경제를 촉진하기 위해 손을 잡았다.

인사이트우리강산 푸르게 푸르게 캠페인으로 널리 알려진 유한킴벌리와 HD현대가 자원순환경제를 촉진하기 위해 손을 잡았다. / 사진 제공 = 유한킴벌리


우리강산 푸르게 푸르게 캠페인으로 널리 알려진 유한킴벌리와 HD현대가 자원순환경제를 촉진하기 위해 손을 잡았다. 


양사는 지난 17일 핸드타월 수거 및 재활용 선순환 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자원순환과 탄소 저감을 위한 공동 노력을 본격화하기로 했다.


HD현대 글로벌R&D센터에서 진행된 이날 협약식에는 유한킴벌리 지속가능경영부문장 손승우 전무, HD현대중공업 ESG부·HD한국조선해양 HSE 담당 류희진 상무를 비롯한 양사 임직원들이 참석했다.


양사는 핸드타월 재활용 사업인 바이사이클 캠페인을 함께 진행하고 산업계 전반의 자원순환 환경 구축을 위해 협력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HD현대 글로벌R&D센터를 중심으로 사용 후 핸드타월을 수거하는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실제 물기만 닦는 용도로 사용한 핸드타월은 우수한 자원으로서 제품 원료로 재사용 가능하며, 소각량을 줄이고 수입 재생펄프를 일부 대체할 수 있어 탄소 배출량 역시 저감할 수 있다.


유한킴벌리와 HD현대는 본 캠페인을 통해 연간 약 21.8톤의 핸드타월을 재활용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를 통해 매년 약 18.6톤의 온실가스 감축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전망되는데, 이는 중부지방 30년생 소나무 기준으로 약 2,040여 그루의 식재 효과에 해당한다. HD현대와의 협약으로 핸드타월 재활용에 함께하는 지자체, 기업 등의 수는 18곳으로 확대됐다.


유한킴벌리 담당자는 "기후위기 극복이라는 공통의 과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산업계 전반 이해관계자들의 적극적 협력이 필요하다"라며, "지구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고, 지속가능한 사회 환경을 구축하기 위한 연대 노력을 앞으로도 지속해 가겠다"고 협약 소감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