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 2℃ 서울
  • 3 3℃ 인천
  • 1 1℃ 춘천
  • 5 5℃ 강릉
  • 3 3℃ 수원
  • 4 4℃ 청주
  • 4 4℃ 대전
  • 6 6℃ 전주
  • 6 6℃ 광주
  • 5 5℃ 대구
  • 5 5℃ 부산
  • 7 7℃ 제주

오타니 몸값 5만원권으로 쌓으면 '롯데타워 3.6배', 한 경기당 보수 얼마인지 계산해봤더니...

야구 천재 오타니 쇼헤이가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와 10년 동안 총 7억달러에 이르는 FA 계약을 맺었다.

GettyimagesKorea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야구 천재 오타니 쇼헤이가 세계 스포츠 역사에 한 획을 장식하는 최고액의 계약을 성사했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로스앤젤레스(LA) 다저스와 10년 동안 총 7억 달러(한화 약 9224억원)에 이르는 자유계약선수(FA) 계약을 맺었다. 


10일 오타니 쇼헤이는 자신의 SNS를 통해 "결정을 내리는 데 너무 오랜 시간이 걸려 죄송하다"며 "다음 팀으로 다저스를 선택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그러면서 감사 인사와 함께 다저스의 푸른빛 로고 사진을 게시했다. 


인사이트Instagram 'shoheiohtani'


미국 주요 매체들에 따르면 오타니와 다저스는 계약기간 10년, 금액 7억 달러에 합의했다고 보도했다. 천문학적인 금액이다. 


다만 지연 지급 조건이 포함되면서 다저스의 부담이 다소 줄어들 것으로 알려졌다. 


MLB 기준 LA 에인절스 외야수 마이크 트라웃의 몸값(12년, 4억 2650만 달러)을 제쳤다. 미국 프로풋볼(NFL) 캔자스시티 치프스의 쿼터백 패트릭 머홈스의 북미 프로스포츠 최고 몸값(10년, 4억 5000만 달러) 기록도 경신했다.


유럽축구연맹(UEFA)의 슈퍼스타 리오넬 메시가 바르셀로나와 체결한 계약(5년, 6억 7400만 달러) 역시 능가하는 규모다. 


GettyimagesKoreaGettyimagesKorea


오타니는 팔꿈치 부상으로 지명타자로만 나선다. 정규리그 162경기에 모두 출전한다면 경기당 5억 7000만원을 수령한다는 계산이 나온다. 


경기당 5차례 타석에 들어간다고 가정했을 때 한 타석당 1억 1000만원을 받게 되는 셈이다. 


한국야구위원회(KBO)가 집계한 올해 프로야구 선수들의 평균 연봉은 1억 4648만원이다. 오타니는 한 타석에 서는 것만으로 우리나라 프로야구선수 평균 연봉과 비슷한 돈을 벌게 된다. 


최고 몸값 기록을 보유한 한국 야구선수는 지난 2013년 12월 텍사스 레인저스로 이적했던 추신수다. 추신수는 당시 7년을 계약하고 1억 3000만 달러를 받았다. 


Instagram 'shoheiohtani'Instagram 'shoheiohtani'


오타니가 받게 될 금액은 5만원권으로 탑을 쌓을 시 2024m에 이른다. 5만원권 100장의 두께는 약 1.1cm다. 이는 국내 최고 빌딩인 잠실 롯데타워(556m)의 3.6배가 넘는다. 


오나티의 몸값으로 신축 야구장을 5개 정도 지을 수 있다. 


MLB 급으로 거론되는 창원NC파크에는 1270억원, 국내 유일의 돔구장인 고척스카이돔엔 1950억원이 투입됐다. 


오타니 연봉을 1년 반 정도 모으면 KBO리그 인기 구단 인수도 가능하다. 신세계그룹은 지난 2021년 SK 와이번스를 1352억원에 인수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