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남혐 손가락' 그 여직원은 퇴사"...논란의 영상 제작한 스튜디오 대표가 올린 사과문

'남성 혐오' 논란을 불어온 애니메이션 제작사 스튜디오 뿌리가 2차 사과문을 게재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최민서 기자 = '남성 혐오' 논란을 불어온 애니메이션 제작사 스튜디오 뿌리가 다시 한번 고개를 숙였다.


스튜디오 뿌리의 대표는 문제를 일으킨 여직원이 퇴사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지난 27일 뿌리는 X(옛 트위터)에 대표 장선영의 명의로 2차 사과문을 게재했다.


인사이트스튜디오 뿌리가 남긴 2차 사과문 /X(옛 트위터)


장 대표는 "뿌리는 특정 성별을 혐오하는 표현을 막지 못해 게임 이용자와 팬들에게 큰 실망을 안겨드렸다"며 "이후 대처에 대해서도 '의도가 아니었다'라는 안일한 태도로 또 실망하게 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문제가 지적된 건들에 대해 변명의 여지가 없을 뿐만 아니라 회사가 얼마나 무관심했는지 뼈저리게 인지했다.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고 언급했다.


아울러 장 대표는 "문제가 된 해당 스태프는 페미니즘 지지 발언과 함께 특정 작화 등으로 타사의 모든 영상이 특정 성별을 혐오하는 작품으로 평가받게 된 것을 인지하고 퇴사를 결정했다"면서 "많은 이들이 보는 영상을 만드는 회사로써 개인적인 정치사상이 영상에 표현되는 것은 있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인사이트애니메이션 제작사 직원이 남겼던 글과 그가 작업한 것으로 알려진 애니메이션 속 남성 혐오 손가락 모양 / 온라인 커뮤니티


마지막으로 그는 "앞으로 우리는 이러한 혐오 표현이 작품에 등장해 게임을 사랑하는 팬분들께 불편함을 끼치는 일이 없게 주의하겠다"며 "피해 보신 모든 이용자분께 다시 한번 사과드린다"고 재차 고개를 숙였다.


앞서 애니메이션 제작사 뿌리가 계약한 게임들의 PV(프로모션 비디오) 영상에 여러 '남혐(남성 혐오)' 이미지를 끼워 넣은 사실이 알려져 게임 팬들의 질타가 이어졌다.


논란이 된 손가락 모양은 엄지·검지손가락을 'ㄷ'자 모양으로 만드는 것으로, 한국 남성의 특정 신체 부위를 조롱하는 의미로 쓰인다.


인사이트YouTube '메이플스토리'


뿌리는 1차 사과문에서 '페미니즘을 표방하는 손동작들이 작업한 영상 곳곳에 들어갔다는 의혹이 있는데 이는 동작과 동작 사이에 이어지는 것으로 의도하고 넣은 동작은 절대 아니다'라고 해명했지만 비판 여론이 일자 2차 사과를 한 것으로 풀이된다. 


한편 넥슨 측은 공식 유튜브 채널에 올라와 있는 '메이플스토리' 엔젤릭버스터 리마스터 애니메이션 홍보영상을 비공개 처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