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 2℃ 서울
  • 3 3℃ 인천
  • 1 1℃ 춘천
  • 5 5℃ 강릉
  • 3 3℃ 수원
  • 4 4℃ 청주
  • 4 4℃ 대전
  • 6 6℃ 전주
  • 6 6℃ 광주
  • 5 5℃ 대구
  • 5 5℃ 부산
  • 7 7℃ 제주

손흥민 '득점→오프사이드 취소' 세 번...토트넘은 3연패 빠졌다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이 세 번이나 오프사이드로 득점이 취소되는 불운을 겪으며 팀의 3연패를 지켜봐야 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토트넘 홋스퍼의 캡틴 손흥민이 한 경기에서만 세 번이나 '득점→오프사이드 취소' 불운을 겪었다.


3경기 연속 골침묵에 시달린 손흥민의 팀의 1대2 역전패를 막지 못했다.


시즌 초반 기세가 좋았던 토트넘은 이로써 3연패 수렁에 빠지게 됐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지난 27일(현지 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는 2023-24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3라운드 토트넘 vs 아스톤 빌라 경기가 열렸다.


이날 토트넘은 지오반니 로셀소의 선제골로 앞서 나갔지만 아스톤빌라에 연달라 두 골을 내주며 1대2 역전패했다.


3연패를 당한 토트넘은 아스톤 빌라에 4위(승점 28) 자리를 빼앗기며 5위(승점 26)로 내려앉았다.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티켓 수성이라는 목표에 차질을 빚게 됐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토트넘의 퍼포먼스 저하는 주전 선수들의 잇따른 부상으로 풀이되고 있다.


공격진에 히샬리송, 제임스 매디슨이 빠졌고 미들진에는 파페 사르가 부상으로 이탈했다. 이브 비수마는 경고 카드를 5장 받아 출전 정지 징계를 받아 빠졌다.


수비진에서는 크리스티안 로메로가 퇴장 징계로 인해 빠졌고, 미키 판더벤이 부상으로 이탈했다.


완전히 다른 팀이라고 봐도 무방하다. 중앙 수비수 자원이 아닌 에메르송 로얄(우측 풀백)과 벤 데이비스(좌측 풀백)가 센터백으로 출전하기까지 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경기 초반 팀의 중심이 돼줬던 로드리고 벤탕쿠르가 거친 반칙으로 인해 또 부상 이탈하며 퍼포먼스가 더 떨어지는 모습도 나타났다.


여기에 골문을 갈랐던 손흥민의 슛 3개가 모두 오프사이드 판정으로 취소되는 불운도 겪었다.


토트넘은 로셀소의 시즌 마수걸이 골로 앞서나갔지만 전반전 막판 파우 토레스에게, 후반 16분 울리 왓킨스에게 골을 얻어맞았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경기는 그대로 끝이 나며 아스톤 빌라의 2대1 승리로 끝이 났다.


3연패에 빠져 분위기 전환이 필요한 토트넘은 다음 경기 상대로 맨체스터 시티를 만난다. 맨시티는 리버풀전 무승부로 인해 아스널에 선두를 빼앗긴 상태다.


눈에 불을 켜고 승리를 갈구할 게 뻔하다. 게다가 경기는 맨시티의 홈구장인 이티하드 스타디움에서 펼쳐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