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부자들' 감독이 공개한 긴장감 돋는 촬영현장 사진

via 영화 '내부자들: 디 오리지널'

 

영화 '내부자들: 디 오리지널' 우민호 감독이 직접 설명한 포토 다이어리가 공개됐다. 

 

30일 공개된 우민호 감독의 포토 다이어리는 이병헌 (안상구 역), 조승우 (우장훈 역), 백윤식(이강희 역) 등 그들의 신들린 연기 뒤 비하인드스토리를 담았다. 

 

특히 촬영 당시 배우들의 연기를 눈앞에서 본 느낌, 그리고 '내부자들: 디 오리지널 '에서만 볼 수 있는 명품 조연까지 작품을 보다 풍성하게 만들어준 배우들에 대해 감사한 마음도 잊지 않았다. 

 

뿐만 아니라 영화 속 장소의 분위기만으로도 캐릭터를 설명할 수 있는 우장훈의 집에 대해 이야기하며 비하인드 스토리에 대해 전했다. 

 

영화 '내부자들'에서는 볼 수 없었던 스틸과 우민호 감독의 코멘터리가 추가된 포토 다이어리는 보는 이들에게 '내부자들: 디 오리지널'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내게 한다. 

 

한편 대한민국을 움직이는 진짜 권력가들의 숨겨진 이야기가 공개될 '내부자들: 디 오리지널'은 한국 영화 확장판 중 사상 최대 분량인 50분이 추가되며 오는 31일 전국 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via 영화 '내부자들: 디 오리지널'

 

김경빈 기자 kyoungb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