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올가을 출시될 USB-C 타입 아이폰 15, 기기 색상과 깔맞춤한 케이블 제공된다

USB-C타입을 채택할 예정인 아이폰 15부터 폰 색상과 일치하는 케이블이 제공 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인사이트Twitter 'KosutamiSan'


[인사이트] 임기수 기자 = 올 가을 출시 예정인 아이폰 15의 가장 큰 변화는 애플이 그동안 고집해왔던 라이트닝 케이블을 버리고 USB-C 타입을 채택하는 것이다.


15부터는 그동안 흰색으로 통일됐던 USB 케이블의 색상이 다양해질 전망이다.


지난 21일(현지 시간) IT 매체 맥루머스는 아이폰15 시리즈에 기기 색상과 일치하는 USB-C 케이블이 제공될 것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 주말 IT팁스터 마진부(엑스@MajinBuOfficial)는 기기 색상과 일치하는 USB-C 케이블과 이중편조(브레이디드) 형태의 USB-C 케이블 사진을 공유했다.


인사이트macrumors


이후, 애플 시제품 수집가 코수타미(Kosutami)는 기기 색상과 일치하는 브레이드 USB-C 케이블의 디자인 검증 테스트(DVT) 샘플 이미지를 공개했다.


그는 아이폰15용 USB-C 케이블은 바이올렛, 베이비 블루, 핑크, 옐로우, 블랙 5개 색상으로 출시되며, 블랙 색상을 제외하고 케이블 양쪽 끝은 광택이 있는 흰색 플라스틱 외피로 덮여있다고 밝혔다.


뒤이어 맥루머스는 아이폰15 프로 모델에도 해당 케이블이 함께 제공될 것이라고 들었다고 전했다.


인사이트Twitter 'MajinBuOfficial'


각각의 케이블 색상은 아이폰15 모델 색상 옵션과 동일하게 제공될 것으로 보인다.


아이폰15가 핑크와 블루로 나올 것이라는 소식이 나온 적이 있으나, 구체적으로 아이폰15 시리즈가 어떤 색상으로 출시될 지는 알려지지는 않았다.


인사이트아이폰 15 핑크 예상 디자인 / igadgetsblog


IT 전문가들은 최근 애플은 맥세이프3 지원 맥북 에어, 맥북 프로 등 제품에 적용되는 케이블을 브레이드 형태의 케이블로 제공하고 있기 때문에 애플이 향후 아이폰에도 이런 변화를 줄 가능성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