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7 17℃ 서울
  • 18 18℃ 인천
  • 17 17℃ 춘천
  • 15 15℃ 강릉
  • 17 17℃ 수원
  • 17 17℃ 청주
  • 19 19℃ 대전
  • 18 18℃ 전주
  • 20 20℃ 광주
  • 21 21℃ 대구
  • 21 21℃ 부산
  • 21 21℃ 제주

윤도현, 3년 간 암투병 고백..."이틀 전 완치 판정"

가수 윤도현이 그간 암 투병 중이었으며 최근 완치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인사이트Instagram 'ybrocks'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가수 윤도현이 지난 3년 간 암 투병을 해왔다는 사실을 고백했다.


10일 윤도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지난 2021년 건강검진 후 암 판정을 받았고 3년여 간의 투병 끝에 이틀 전 완치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처음 암이라는 말을 듣게 됐을 때 많이 놀랐다던 윤도현은 "정신을 차리고 치료를 열심히 하기로 마음먹고 약물 치료 2주 했는데 실패했다"라며 "그래서 방사선 치료 결정 후 한 달 가량 매일 아침 병원에 가서 힘들게 치료했다"고 회상했다.


인사이트Instagram 'ybrocks'


이어 "너무 많은 걱정을 하실 게 더 걱정이어서 세상 밖으로는 알리지 않기로 했다. 부모님께도 알려드린 지 얼마 되지 않았다"라고 덧붙였다.


다만 뒤늦게 암 투병 사실을 밝히는 이유에 대해서는 이틀 전 암 투병을 마치고 드디어 암세포 완치 판정을 받았기 때문이다.


윤도현은 "태어나 죽음이란 것을 처음으로 진지하게 고민해 보고 수많은 생각에 잠겨 혼자 울기도 했다. 방사선 치료 때문에 몸이 힘들어도 억지로 웃어보고 스케줄을 견뎌보기도 하면서 많은 교훈을 얻었던 시간이었다"라고 돌이켜 봤다.


인사이트Instagram 'ybrocks'


마지막으로 윤도현은 긴 투병 생활을 겪으며 비슷한 상황에 처한 이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했다. 그는 "실제로 암을 겪어보니 암세포보다 사실 부정적인 마음이 더 위험한 것이라걸 뼈저리게 느꼈다"며 "긍정의 마음으로 부정적인 모든것들로부터 이겨내시길 바라는 맘으로 알린다"고 말했다.


윤도현은 장문의 글과 함께 병원복을 입은 사진 한 장도 공개했다.


그는 "사진은 방사선 치료 첫날 혹시 완치되면 기쁜 소식과 함께 희망을 전해 드리고 싶어 달랑 하나 찍어놨는데 올릴 수 있게 되어서 너무 감사하다"라는 말을 덧붙였다.


인사이트Instagram 'ybrocks'


한편 윤도현은 1996년부터 윤도현 밴드로 활동했으며, 2003년부터 YB라는 팀명으로 활동하고 있다. 


그는 암 투병 기간에도 JTBC '싱어게인2'에 출연했으며 지난해 5월에는 11년 만에 MBC 라디오 DJ로 복귀해 MBC FM4U '4시엔 윤도현입니다'를 진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