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 2℃ 서울
  • 3 3℃ 인천
  • 1 1℃ 춘천
  • 5 5℃ 강릉
  • 3 3℃ 수원
  • 4 4℃ 청주
  • 4 4℃ 대전
  • 6 6℃ 전주
  • 6 6℃ 광주
  • 5 5℃ 대구
  • 5 5℃ 부산
  • 7 7℃ 제주

"광고 다시 하고 싶습니다"...이효리 인스타 댓글창, 유명 기업들 총출동

가수 이효리 인스타그램 댓글창에 국내 유명 기업들의 댓글이 이어졌다.

인사이트Instagram 'lee_hyolee'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CF퀸 이효리의 말 한 마디에 유명 기업들이 움직이기 시작했다.


지난 13일 이효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광고 다시 하고 싶다. 광고 문의는 안테나뮤직(소속사)으로"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와 함께 이효리는 과거 자신이 모델로 활동했던 청바지 브랜드의 화보 사진도 올렸다.


인사이트Instagram 'lee_hyolee'


앞서 이효리는 "향후 상업광고에 출연하지 않겠다"고 알려 화제를 모은 바. 이효리의 발언이 번복되자 국내 유명 기업들이 움직임을 보였다.


티웨이항공, 에뛰드하우스, BC카드, 네이버, 스픽 등 분야를 가리지 않고 여러 업체가 이효리의 광고계 복귀를 환영하고 있는 상황.


쿠팡트래블, 이디야커피, 티빙, 멜론 등 뷰티·제조·패션 등을 비롯해 IT까지 다양한 브랜드들의 러브콜이 이어지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lee_hyolee'


특히 예능 '서울 체크인'을 함께 했던 티빙은 "티빙으로 체크인 기다리고 있을게요"라며 '체크인' 시리즈를 예고했으며, 카카오페이는 "지금 송금하면 될까요?"라는 댓글을 남겨 웃음을 안겼다.


이외 정부 부처부터 각종 지자체 등에서도 광고 요청을 했고 K리그 팀 강원FC와 제주유나이티드FC에서도 이효리에게 손을 내밀었다.


이를 본 누리꾼은 "국내 유명 기업들 여기 총출동했네", "효리 언니 인기 여전하네" 등의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이효리는 2000년대 패션, 주류, 휴대폰 등 각종 광고를 섭렵하며 CF퀸으로 활약해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