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 12℃ 서울
  • 10 10℃ 인천
  • 9 9℃ 춘천
  • 12 12℃ 강릉
  • 10 10℃ 수원
  • 11 11℃ 청주
  • 9 9℃ 대전
  • 10 10℃ 전주
  • 11 11℃ 광주
  • 9 9℃ 대구
  • 14 14℃ 부산
  • 14 14℃ 제주

한국인터넷신문협회-한국저작권보호원, 인터넷신문 저작권 보호를 위한 협력체계 구축

한국인터넷신문협회와 한국저작권보호원은 인터넷신문의 저작권 보호 환경 조성 및 인식 강화를 위해 7월 14일 보호원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한국인터넷신문협회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한국인터넷신문협회와 한국저작권보호원은 인터넷신문의 저작권 보호 환경 조성 및 인식 강화를 위해 7월 14일 보호원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최근 유럽연합(EU)이 AI 학습에 사용된 뉴스와 같은 저작물의 출처 표시를 의무로 하는 법안 제정을 추진하는 한편 미국에서는 2,000여 개의 언론사가 속한 뉴스미디어연합(NMA)이 'AI 원칙' 성명서에서 뉴스 저작권 보호를 강조하는 등 세계적으로 뉴스 저작권 보호에 대한 관심이 증대되고 있다.


이에 국내에서는 인신협과 보호원이 힘을 합쳐 인터넷신문 저작권의 보호와 함께 올바른 저작권 보호 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약속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저작권 보호 인식 제고를 위한 정보교류, 저작권 보호 문화 조성을 위한 공동 홍보·세미나·협의체 추진, 인터넷 언론 저작권 관련 고충 상담 및 저작권 보호 컨설팅 지원 등을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세부적으로는 뉴스 저작권 보호를 주제로 한 공동 세미나 개최, 기자 및 언론사 등을 상대로 저작권 보호 법률 컨설팅을 지원함으로써 인터넷신문 저작권 보호 기반을 강화할 뿐 아니라, 인터넷신문을 활용한 대국민 저작권 보호 홍보 활동 역시 진행할 예정이다.


인신협 이의춘 회장은 "인터넷신문에서 저작권은 그동안 보호가 미흡한 영역이었다"며 "뉴스의 저작권을 지킨다는 것은 단순히 개별 언론사의 권리를 지키는 것을 넘어 사회 공동의 지적 자산을 지키는 일이라는 인식의 확산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보호원 박정렬 원장은 "최근 구글이 뉴욕타임스 콘텐츠를 이용하는 계약을 체결하는 등 뉴스 저작권의 중요성이 새롭게 부각되고 있다"고 밝히며, "언론인의 정신적 고뇌의 산물인 뉴스 저작물을 비롯한 전 장르의 저작물에 대한 우리 국민들의 저작권 보호 인식을 고취하기 위해 양 기관이 서로 도울 일이 많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