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3 23℃ 인천
  • 24 24℃ 춘천
  • 22 22℃ 강릉
  • 24 24℃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3 23℃ 전주
  • 24 24℃ 광주
  • 24 24℃ 대구
  • 23 23℃ 부산
  • 26 26℃ 제주

카톡 새기능 폭발적 반응...3주간 200만명이 채팅방 조용히 나갔다

카카오톡의 새기능 단체 '채팅방 조용히 나가기' 기능이 출시 3주만에 200만 명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인사이트사진 = 카카오톡


[인사이트] 이유리 기자 = 카카오톡의 새기능 단체 '채팅방 조용히 나가기' 기능이 출시 3주 만에 200만 명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6일 카카오에 따르면 '채팅방 조용히 나가기' 기능이 카톡 실험실에 탑재된 지난달 10일부터 같은 달 31일까지 약 200만명의 이용자가 실험실을 활성화한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카카오는 실험실의 경우 기능 활성화가 유동적이고, 변화가 많아 구체적인 숫자는 특정할 수 없다고 설명했다.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카톡을 최신버전으로 업데이트한 이용자는 실험실에서 채팅방 조용히 나가기 옵션을 선택할 수 있다.


이어 단체 채팅방을 나가면 'OOO님이 나갔습니다'라는 문구가 다른 참여자들에게 표시되지 않는다.

카카오는 해당 기능 출시 후 채팅이 뜸해졌거나 나갈 타이밍을 놓친 단체 채팅방의 불필요한 메시지와 알림으로 불편을 겪었던 이용자들의 스트레스가 줄어들 것으로 예상했다.


각종 커뮤니티와 SNS를 중심으로 '조용히 나가기 기능'에 대한 긍정적인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특히 업무 관련 카톡방이 많았던 직장인들 사이에서 긍정적인 평이 많다. 특히 "퇴사를 할 때 업무 방에서 나와야 하는 경우, 또는 부서 이동시 안부 인사 등으로 알람이 울려 스트레스를 받았는데 조용히 나가기 기능이 생겨 바로 카톡방을 나왔다"라는 글들이 많이 올라왔다. 


한편, 카카오는 '사람과 사람 사이, 사람과 기술 사이 커뮤니케이션을 더 가깝고 더 안전하게'를 목표로 이용자들의 의견을 반영한 서비스 개선을 시도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친구 목록에 없는 이용자가 단체 채팅방에 초대하는 경우 수락 여부를 확인하는 '모르는 친구 채팅방 초대 수락·거절', 예약 메시지 표시 제거를 통한 '예약 메시지' 사용성 향상, 이용자의 안전을 위한 '톡사이렌' 기능 등을 도입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