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이시영, 비 오는날 아들 태운 수레끌고 놀이공원 투어..."2kg 빠진 듯"

배우 이시영이 어린이날 자신의 아들과 찍은 사진과 동영상을 공개했다.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배우 이시영이 아들과 찍은 놀이공원 인증샷을 공개했다.


6일 이시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린이날. 꿀 에버랜드. 태풍이 와도 가겠다는 말에 일단 갔는데 우와앙. 비도 보슬보슬 아기보슬비처럼 조금만 내리고 사람도 없고 기구도 10개는 넘게 탄 듯"이라고 전했다.




이어 그는 "그동안 대기 너무 길어서 타보지도 못한것들 다 타보고 아침부터 저녁까지 완벽한 에버랜드 어린이날이었네"라며 "나도 2kg는 빠진 것 같고"라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이와 함께 이시영은 아들과 놀이공원을 방문한 모습이 담긴 사진과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이시영이 내리막길과 오르막길에서 두 아이가 앉아있는 수레를 밀고 있는 모습이 담겨 이목을 끌었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이시영이 두 손을 머리에 올리고 어딘가 지친 듯 보이는 모습을 띄어 폭소를 자아냈다.


한편 이시영은 지난 2017년 요식업에 종사하는 사업가와 결혼했으며, 2018년 아들을 출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