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하하 "자식들에게 재산 안 물려줄 것...20살부터 무조건 분가"

가수 하하가 아이들에게 재산을 물려주지 않겠다는 자신의 신념을 전했다.

인사이트YouTube '하하 PD HAHA PD'


[인사이트] 정은영 기자 = 가수 하하가 아이들에게 재산을 물려주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지난 5일 하하는 자신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을 통해 '너는 네 인생 살아라. 나는 내 인생 살게'라는 제목의 영상을 업로드했다.


이날 '나중에 자식한테 용돈으로 10억 받기 VS 100억 물려주기' 중에 무엇을 선택할 거냐는 팬의 질문에 하하는 '10억 받기'를 선택했다.


인사이트YouTube '하하 PD HAHA PD'


그는 "난 어차피 재산을 안 물려줄 것"이라고 강조해 많은 이들을 놀라게 했다.


하하는 "계속 얘기해왔다. 그리고 20살 되면 무조건 분가 시킬 것이다. 드림이도 이걸 알고 있다. 그래서 아예 기대도 안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그는 "너는 너, 나는 나"라는 신념을 가지고 있다며, 지금도 아이들과 정서적으로 분리를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인사이트YouTube '하하 PD HAHA PD'


또한 하하는 이날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어린이날에 대한 개인적인 견해를 밝히기도 했다.


그는 "요즘 애들이 '아빠 나 다 컸어', '나 어린애 아니야'라고 해놓고, 어린이날만 가까워지면 갑자기 애가 된다. 너무 얄밉다"라고 전했다.


그는 아이가 몇 살이 될 때까지 어린이날을 챙겨줘야 되냐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하하는 "솔직히 저도 선물 받으려고 중학교 때까지 산타를 믿는 척 했다. (교회) 집사님이 산타라는 것을 초1때 알았다"라고 털어놔 많은 이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하하는 지난 2012년 가수 별과 결혼했으며 슬하에 2남 1녀를 두고 있다.


YouTube '하하 PD HAHA P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