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학폭 의혹 '스파링 영상' 돌자 남주혁 소속사 측이 빠르게 밝힌 입장

배우 남주혁 측이 최근 온라인 상에 공개된 '스파링 영상'에 대해 빠르게 입장을 밝혔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배우 남주혁에게 학교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한 이가 스파링 영상을 공개한 가운데 남주혁 소속사 측이 입장을 밝혔다.


28일 매니지먼트숲은 최근 온라인을 중심으로 남주혁의 학교 폭력 의혹과 관련한 스파링 영상으로 회자되는 유튜브 콘텐츠를 두고 "영상과 남주혁은 아무런 관계가 없음을 분명히 말씀드린다"고 입장을 밝혔다.


이어 "해당 영상을 보더라도 배우(남주혁)는 전혀 등장하지 않고, 배우와 관련한 그 어떤 내용도 포함되어 있지 않다"면서 "영상을 공개하며 마치 배우가 스파링 영상에 가담한 듯 언급한 유튜브 매체에 강한 유감을 표한다"고 강조했다.


인사이트tvN '스물다섯 스물하나'


또 "현재 학폭과 관련해 수사가 진행 중이다. 어떤 일을 하지 않았다는 사실을 증명하기는 매우 어려운 일이다. 부디 명확한 수사 결과가 나올 때까지 일방적인 보도를 삼가해달라"는 말을 덧붙였다.


남주혁은 지난해 6월부터 3차례 학폭 의혹에 휩싸였다. 남주혁의 중·고등학교 동창이라고 주장하는 이들이 학창시절 남주혁에게 학폭 피해를 당했다고 폭로했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때마다 소속사 측은 "사실 무근"이라는 입장과 함께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인사이트MBC '화려한 유혹'


한편 지난 26일 한 유튜버는 남주혁의 학폭 피해자라고 주장하는 A씨가 전달했다는 스파링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속에는 어두운 교실 안에서 싸움을 하는 듯한 두 남학생의 모습이 담겼다. 해당 영상에 남주혁이 있다는 사실은 확인하기 어려웠으나 이는 각종 SNS 및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빠르게 확산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