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故 문빈 언급한 뮤직뱅크 MC 이채민·홍은채...'엔딩 포즈'까지 생략됐다

KBS2 '뮤직뱅크' MC 이채민과 홍은채가 방송 시작에 앞서 故 문빈을 향해 애도를 표했다.

인사이트KBS2 '뮤직뱅크'


[인사이트] 정은영 기자 = KBS2 '뮤직뱅크'의 MC인 배우 이채민과 르세라핌 홍은채가 故 문빈을 향해 애도를 표했다.


지난 21일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서는 홍은채와 이채민이 가슴에 근조 리본을 달고 등장했다.


이날 이채민은 "이번 주 가요계에 슬픈 소식이 있었다. 故 문빈은 그 누구보다 무대 위에서 반짝였다"라며 본격적인 진행에 앞서 무거운 목소리로 입을 열었다.


인사이트KBS2 '뮤직뱅크'


이어 홍은채가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고 덧붙였고, 두 사람은 고개를 숙이며 애도했다.


또한 이채민은 "이번주 '뮤직뱅크', 차분한 진행 양해 부탁드리겠습니다"라고 시청자들을 향해 전했다.


평소 밝고 발랄한 분위기 속에서 방송됐던 KBS2 '뮤직뱅크'지만 이날만큼은 엄숙한 분위기로 진행됐다.


인사이트Instagram 'moon_ko_ng'


MC진의 멘트가 상당 부분 줄어들었으며, 팬들을 향해 귀여운 포즈를 짓는 가수들의 '엔딩 포즈' 역시 생략됐다.


이날 1위의 영광은 아이브의 'I AM'이 차지했으며, 앵콜 무대는 따로 진행되지 않았다.


한편 문빈은 지난 19일 오후 우리의 곁을 떠났으며 오늘(22일) 발인식이 엄수됐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ㆍ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상담 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 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