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방탄소년단 정국, 아픈 아이들 위한 치료기금 '10억원' 쾌척

그룹 방탄소년단의 막내 정국이 서울대어린이병원에 거액의 기부금을 전달했다.

인사이트Youtube 'BANGTANTV'


[인사이트] 정은영 기자 = 글로벌 그룹 방탄소년단의 막내 정국이 환아들을 위해 10억 원을 쾌척했다.


18일 서울대어린이병원 측은 "정국이 지난 14일 아픈 아이들과 가족에게 일상을 선물하기 위해 서울대어린이병원에 10억 원을 전달했다"라고 밝혔다.


정국의 기부금은 저소득 가정 아이들의 치료비와 통합케어센터 사업에 쓰일 예정이다.


인사이트뉴스1


정국은 10억 원을 기부하며 병원 측에 "아픔을 겪고 있는 어린이들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라며 어린이들이 건강하게 웃을 수 있기를 응원한다"라고 전했다.


서울대어린이병원은 전국 각지에서 온 중증희귀난치질환, 소아암, 백혈병 환아들이 치료를 받고 있다.


또한 환아의 질병뿐만 아니라 가족도 돕기 위해 통합케어센터를 운영 중이다.


인사이트Youtube '스브스케이팝 X INKIGAYO'


하지만 통합케어센터는 운영할수록 적자를 보는 구조로, 후원이 없으면 유지되기 어려운 실정이다.


서울대병원 측은 정국의 기부로 센터 운영에 큰 도움을 받게 됐다고 전했다.


몸소 선한 영향력을 실천한 정국에게 많은 대중은 "정말 대단하다", "한 번에 10억이라니. 역시 방탄소년단이다" 등의 찬사를 보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