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 2℃ 서울
  • 3 3℃ 인천
  • 1 1℃ 춘천
  • 5 5℃ 강릉
  • 3 3℃ 수원
  • 4 4℃ 청주
  • 4 4℃ 대전
  • 6 6℃ 전주
  • 6 6℃ 광주
  • 5 5℃ 대구
  • 5 5℃ 부산
  • 7 7℃ 제주

'프듀 문자 조작' 안준영 PD, Mnet 재입사...감옥서 나온 뒤 슬쩍 복귀

프로듀스 시리즈 4개에서 모두 시청자 유료문자를 조작한 안준영 PD가 Mnet에 재입사했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Mnet '프로듀스' 총 4개 시리즈의 시청자 유료문자 투표 결과를 조작한 혐의 등으로 실형을 산 안준영 PD.


대법원 끝에 유죄를 확정받은 그는 2021년 11월 출소했다.


이후 조용한 행보를 보이던 그가 최근 소리 소문없이 Mnet 음악사업부에 복귀한 것으로 알려졌다.


3일 연예매체 YTN Star는 안준영 PD가 Mnet 음악사업부에 재입사한 것이 확인됐다고 보도했다.


인사이트Mnet '프로듀스 48'


보도에 따르면 안 PD는 2021년 11월 출소한 뒤 1년 5개월 만에 제자리로 돌아갔다.


안 PD는 앞서 4개의 프로듀스 시리즈 시청자 유료문자 조작을 주도한 혐의와 2018년부터 2019년까지 연예기획사 관계자 5명에게 여러 차례에 걸쳐 수천만원 상당의 유흥업소 접대를 받은 혐의를 받았다.


재판부는 이 두 혐의와 관련, 안 PD에게 징역 2년과 추징금 3,700만원을 선고했다. 안 PD는 항소했지만, 2심과 대법원은 원심을 확정했다.


인사이트뉴스1


안 PD는 사면 및 가석방 없이 징역 2년의 형량을 모두 채우고 2021년 11월 출소했다.


그의 출소에 업계 관계자들 사이에서는 벌써부터 '새로운 오디션 프로그램'이 나오는 게 아니냐는 반응이 나오고 있다. 직접적으로 전권을 쥐지는 못하더라도 간접적인 방식으로 프로그램에 관여할 것이라는 추측도 나오고 있다.


누리꾼들은 "시청률이 잘 나왔었기 때문에 어느 정도 예견된 부분이었다"라면서도 "또 다른 피해자가 나올까 봐 벌써부터 걱정"이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