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태연, 지하철서 아무도 못 알아보자 당황..."자주 돌아다녀도 될 듯"

소녀시대 태연이 자신의 생일을 맞아 팬들이 준비한 광고를 보러 지하철역을 방문했다.

인사이트YouTube 'TAEYEON Official'


[인사이트] 정은영 기자 = 소녀시대 리더 태연이 오랜만에 지하철역에 방문한 소감을 남겼다.


지난 30일 태연의 공식 유튜브 채널에는 '탱일을 보내는 가장 완벽한 방법'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해당 영상 속에는 태연이 자신의 생일을 맞아 팬들이 준비한 지하철 광고를 찾아 인증샷을 남기는 모습이 담겼다.


인사이트YouTube 'TAEYEON Official'


이날 태연은 "광고 찾아 삼만리. 나 말고도 광고하는 게 많다"라며 자신의 팬들이 준비한 광고가 나오기를 기다렸다.


이내 태연의 생일을 축하하는 광고가 뜨자, 그녀는 인증샷을 찍으며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남겼다.


이후 태연은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 사옥 근처에 위치한 지하철 역을 방문했다.


해당 지하철 역에서도 태연의 생일을 축하하는 광고가 송출되고 있었다.


인사이트YouTube 'TAEYEON Official'


태연은 "(생일인) 3월 9일이 비록 지났지만 저의 생일을 축하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하다"라고 다시 한번 인사했다.


지하철 역에서 또 한 번 생일 광고 인증샷을 남긴 뒤 SM엔터테인먼트 사옥을 찾은 태연은 "아까 지하철역 갔는데 아무도 못 알아보더라"라며 후기를 전했다.


그녀는 "그래서 되게 수월하게 (지하철 역에) 갔다 왔다"라며, "자주 돌아다녀도 될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태연은 "다들 핸드폰만 보시고 땅만 보고 걸으시더라"라고 말하며 미소 지었다.


YouTube 'TAEYEON Offici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