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애플페이 결제 첫날 편의점에서 벌어지고 있는 상황...애플 유저들 반응 폭발했다

애플의 간편결제 시스템 애플페이가 드디어 오늘(21)일 서비스를 시작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임기수 기자 = 드디어 한국 애플 유저들이 오랫동안 기다려온 근거리무선결제(NFC) 결제 서비스 '애플페이'가 한국에서 서비스를 시작했다.


애플과 현대카드는 21일 오전부터 애플페이 국내 서비스를 시작했다.


현대카드를 보유한 아이폰 유저들은 카드 실물 없이 아이폰만으로 간편결제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21일 새벽부터 애플 지갑 앱에 현대카드를 등록할 수 있게 됐고 21일 8시 기준으로 많은 유저들이 애플페이를 사용했다는 인증샷이 올라오고 있다.


인사이트애플 페이에 등록된 현대 카드 / 사진 = 인사이트


애플페이는 NFC 결제 호환 단말기를 보유한 매장에서 사용 가능하다.


현대카드에 따르면 애플페이 공식 참여 브랜드는 GS25, 세븐일레븐, CU, 이마트24, 미니스톱 등 편의점과 롯데백화점, 롯데아울렛, 현대백화점, 현대백화점면세점, AK프라자,롯데마트 홈플러스, 코스트코 등이다.


또 투썸플레이스, 빽다방, 메가커피, 이디야, 더 벤티, 할리스 등의 카페 체인에서도 사용 가능하다.


인사이트애플페이 결제 인증샷 / 네이버 카페


실제 지갑 앱에 현대카드가 등록되기 시작하자 애플페이를 사용해보기 위해 편의점으로 향하는 애플 유저들이 많다.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애플페이로 편의점에서 결제를 했다는 인증샷들이 올라오고 있다.


하지만 여전히 교통카드 지원을 하지 않고 있고 스타벅스,신세계 계열 매장에서는 사용할 수 없어 불편이 예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