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더 글로리' 파트3 질문에 이도현, "노코멘트 하겠다" 의미심장 발언

배우 이도현이 넷플릭스 '더 글로리' 파트3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인사이트YouTube 'COSMOPOLITAN Korea'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배우 이도현이 넷플릭스 '더 글로리' 파트3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18일 패션매거진 코스모폴리탄 코리아는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더 글로리 정주행 다음 날, 이도현이 내 앞에 나타났다! 이거 실화임?'이라는 제목의 영상 한 편을 게재했다.


인사이트YouTube 'COSMOPOLITAN Korea'


공개된 영상 속 이도현은 '더 글로리' 코멘터리와 함께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도현은 극 중 주여정의 명장면과 명대사에 대한 질문을 받곤 "명대사는 '할게요 망나니'가 아닐까 싶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주여정이 의사 가운을 입고 살인자 강영천(이무생 분)을 감옥에서 마주치는 장면도 얘기을 언급하며 "되게 재밌었다"고 말했다.


인사이트YouTube 'COSMOPOLITAN Korea'


특히 그는 "영천 선배가 분장을 확 바꾸고 온 건데, 그걸 보면서 좀 더 연기에 도움이 됐었던 것 같다"고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이날 이도현은 '더 글로리' 파트3에 대한 생각도 밝혔다.


그는 "파트3 나오면 좋다"면서도 "(제작될지는) 노코멘트하겠다"고 해 궁금증을 안겼다.


인사이트넷플릭스 '더 글로리'


한편 '더 글로리'는 유년 시절 폭력으로 영혼까지 부서진 한 여자가 온 생을 걸어 치밀하게 준비한 처절한 복수와 그 소용돌이에 빠져드는 이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지난해 12월 파트1이 공개됐으며, 지난 10일 나머지 파트2가 공개됐다.


YouTube 'COSMOPOLITAN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