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5 15℃ 서울
  • 15 15℃ 인천
  • 17 17℃ 춘천
  • 17 17℃ 강릉
  • 16 16℃ 수원
  • 15 15℃ 청주
  • 15 15℃ 대전
  • 14 14℃ 전주
  • 16 16℃ 광주
  • 14 14℃ 대구
  • 14 14℃ 부산
  • 18 18℃ 제주

몸매 자신감 넘쳐 "노출신 더 찍으면 안 되냐" 제안한 '더 글로리' 배우의 정체

넷플릭스 '더 글로리'에 출연해 노출을 감행했던 한 배우의 몸매를 극중 '학교 폭력 5인방' 멤버들이 극찬했다.

인사이트YouTube 'W KOREA'


[인사이트] 정은영 기자 = 넷플릭스 '더 글로리'에 출연했던 배우가 자신의 몸매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지난 16일 W KOREA 공식 유튜브 채널에는 '더 글로리'에서 학교 폭력 가해자 5인방을 연기한 배우 임지연, 박성훈, 김히어라, 차주영, 김건우의 인터뷰 영상이 게재됐다.


해당 영상 속에서 배우들은 서로의 프로필을 대신 써주는 친밀도 테스트를 진행했다.


인사이트YouTube 'W KOREA'


이날 박성훈은 '캐릭터와 다른 실제 매력 포인트'란에 '몸매'라고 적었다.


박성훈은 "'쌈 마이 웨이'에서 봤다. 팬티만 입고 나오는 거"라고 언급하며 김건우의 몸매를 칭찬했다.


이에 임지연은 "한 마디 덧붙이자면 (김건우와) 한예종 동문인데, 한예종 최고의 몸짱이었다. 한예종 연기과의 유명한 몸짱이었다"라며 증언했다.


인사이트YouTube 'W KOREA'


이를 들은 김히어라는 "수석인데 몸짱까지 했네"라며 크게 놀랐다. 앞서 김건우는 한예종 연극원 전체 수석이었음을 고백한 바 있다.


또한 박성훈은 '더 글로리'에서 손명오로 열연한 김건우의 명장면으로 '노출신'을 꼽았다.


김건우는 "('더 글로리'에) 제가 좋지 않은 피지컬로 나갔다. 명오와 어울리는 몸으로 날렵하게 근육을 빼고 찍었다"라고 전했다.


인사이트YouTube 'W KOREA'


박성훈은 또 인상 깊었던 김건우의 촬영장 에피소드로 "노출신 더 없나요?"라는 내용을 적었다. 김건우는 "죄송한데 저한테 왜 그러시냐"며 황당함을 드러냈다.


박성훈은 "감독님한테 들은 얘기다. 엄살 부리더니 혼자 촬영장에 와서 '노출신 하나 더 찍으면 안돼요?'라고 했다고"라고 대답했다.


김건우는 "'노출이 또 있을까?'하는 의문이 드는 신이 있었다. '만약에 벗기실 거면 미리 알려 달라. 준비를 하겠다'이런 식으로 했던 거지 팬티만 입고 돌아다닌 건 아니었다"라고 해명해 폭소를 안겼다.


인사이트넷플릭스 '더 글로리'


YouTube 'W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