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 11℃ 서울
  • 11 11℃ 인천
  • 10 10℃ 춘천
  • 13 13℃ 강릉
  • 11 11℃ 수원
  • 12 12℃ 청주
  • 12 12℃ 대전
  • 11 11℃ 전주
  • 11 11℃ 광주
  • 11 11℃ 대구
  • 13 13℃ 부산
  • 14 14℃ 제주

"SM 주식 떡상 하나요?" 김범수 카카오, 15만원 공개매수

카카오가 주당 15만원에 SM엔터테인먼트 지분을 공개매수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인사이트김범수 카카오 창업자 / 뉴스1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하이브와 SM 경영권 확보를 놓고 대립 중인 카카오가 SM엔터테인먼트 지분 공개매수를 선언했다.


SM 지분 35%를 확보할 계획인 카카오의 공개매수가는 15만 원으로 하이브가 지난달 공개매수에서 제시한 주당 12만 원보다 25% 높은 가격이다.


전날 SM엔터 종가 13만 100원보다 14.5% 높다.


만약 공개매수에 성공하면 카카오는 이수만 전 SM엔터 총괄프로듀서에게 사들인 지분을 포함, 의결권 지분 19.43%를 확보한 하이브를 제치고 SM엔터의 최대주주에 오르게 된다.


인사이트잡코리아


7일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카카오와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이날 긴급 이사회를 열고 7일부터 26일까지 이 같은 내용의 공개매수를 시행하기로 했다. 총인수금액은 약 1조 2,500억 원이다.


카카오와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절반씩 나눠 매수한다는 계획이다. 공개매수 주관사는 한국투자증권이 맡았다.


이번 공개매수는 SM 주주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카카오와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7일 입장문을 통해 "3사(카카오·카카오엔터테인먼트·SM엔터)는 거대 글로벌 엔터기업들과 견줄 수 있는 경쟁력을 갖추고, 함께 성장하기 위해 서로가 최적인 파트너라고 판단해 전략적 사업 협력을 체결했다"라면서 "그러나 현재 해당 사업 협력 및 3사의 중장기 성장 방향성이 위협받고 있는 상황으로, 카카오는 SM엔터테인먼트와의 파트너십을 안정적으로 유지하기 위해 최대주주 지위를 확보하는 것이 불가피하다고 판단했다"라고 밝혔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뉴스1


카카오 측이 이날 공개 매수를 결정한 것은 앞선 하이브의 부진한 공개매수 결과로 인한 것으로 보인다.


하이브는 지난달 최종 25%(595만1826주)를 목표로 주당 12만원에 공개매수를 진행해 SM엔터 주식 23만3817주를 인수했다.


지분율 0.98% 목표치에 한참 못 미치는 수준이다.


인사이트뉴스1


하이브는 현재 이수만 전 SM 엔터테인먼트 총괄프로듀서에게 사들인 지분과 공개매수로 확보한 지분 등으로 19.45%를 확보한 상태다.


만약 카카오가 이번 공개매수에 성공할 경우 카카오 측이 보유하게 되는 SM엔터 지분율은 40%에 달할 전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