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7 27℃ 서울
  • 19 19℃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18 18℃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3 23℃ 부산
  • 22 22℃ 제주

개방적인 미국서도 욕먹어...안대 쓴 엄마가 아들 맨가슴 만져 찾아내는 예능 프로그램

미국의 케이블 채널 TLC가 역대급 예능을 공개했다.

인사이트TLC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미국의 케이블 채널 TLC가 역대급 예능을 공개했다.


엄마와 아들이 함께 등장하는데, 아슬아슬한 수위 때문에 욕을 먹고 있다.


지난 6일(현지 시간) 영국 매체 데일리스타(Daily Star)는 TLC의 새로운 리얼리티 쇼 MILF Manor를 소개했다.


인사이트TLC


MILF Manor에는 8명의 엄마와 아들이 함께 등장한다.


이들은 다 함께 맨션에 모여 사는데, 이곳에서 이들은 새로운 사랑을 찾기 위해 데이트를 이어간다.


해외에서도 눈길을 끈 장면은 바로 안대를 착용한 엄마가 벌거벗은 아들의 맨가슴을 만지는 장면이다.


인사이트TLC


방송에는 안대를 착용한 엄마들이 남성들의 맨가슴을 한 명씩 만지는 장면이 나왔다.


남성들의 맨가슴을 만진 뒤 자기 아들을 찾으면 되는 게임이었다.


이에 누리꾼들은 "남녀 바꿔서 게임했으면 더 난리 났을 듯", "근친상간 게임이냐", "엄마면 성인이 된 아들 만져도 되는 거냐, 최악이다", "아빠와 딸이 등장했다면?" 등의 비판을 쏟아냈다.


YouTube 'Primetimer'


YouTube 'TL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