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샤넬 핸드크림'은 덜 친한 사람에게"...'금수저설' 이나연의 선물 클라스

'환승연애2'에서 얼굴을 알린 스포츠 아나운서 이나연이 또 한 번 '금수저설'에 불을 지폈다.

인사이트YouTube '전대미문'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환승연애2'에서 얼굴을 알린 스포츠 아나운서 이나연이 또 한 번 '금수저설'에 불을 지폈다.


지난 3일 유튜브 채널 '전대미문'에는 이나연의 소지품을 공개하는 '왓츠인마이백' 영상이 게재됐다.


이나연은 실제 자신이 사용하고 있는 아이템들을 직접 소개했다. 그러면서 '샤넬 코스메틱 가방'을 꺼냈다.


이나연은 "예전부터 갖고 싶다고 생각했는데 마침 이번에 재고가 들어와서 구매한 아주아주 귀여운 가방이다"라고 소개했다.


인사이트YouTube '전대미문'


이어 자주 사용하는 아이템들을 꺼내 보여줬다.


그 중에서도 눈길을 끈 제품이 있었으니 바로 명품 브랜드 샤넬에서 나온 핸드크림이었다.


이나연은 "선물 받은 핸드크림이다. 유명하니까 다들 알 거다. 근데 이거 되게 비싸다"라면서도 "덜 친하거나 애매할 때 선물로 추천해주려고 가져왔다"고 덧붙였다.


핸드크림을 비싸게 주고 사기엔 아깝지만, 선물로 받으면 좋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인사이트YouTube '전대미문'


해당 장면은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 화제가 됐다.


누리꾼들은 "샤넬 핸드크림을 안 친한 사람에게 준다니", "역시 금수저다", "선물 금액 단위가 다르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앞서 지난달 이나연은 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훜'에서 금수저설에 대해 언급한 바 있다.


이나연은 "내가 금수저라는 소문이 있는데, 잘못된 소문이다"라며 "그런 소문들 때문에 내가 노력하지 않고 쉽게 아나운서가 됐다고 생각하는데 지원서만 100개 넘게 썼다"라고 밝혔다.


YouTube '전대미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