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떨어진 '후배 지갑' 우연히 발견한 유명 아이돌이 선보인 감동적인 행동

유명 남자 아이돌이 과거 지갑을 떨어트리고 간 후배에게 했던 선한 행동이 주목 받고 있다.

인사이트Twitter '9ryeong9'


훈훈한 일화 전한 유명 아이돌


[인사이트] 정은영 기자 = 한 유명 아이돌이 후배의 지갑을 우연히 발견하고 취한 행동이 많은 팬들의 찬사를 받고 있다.


그 주인공은 바로 슈퍼주니어의 '막내 라인'이자 예성, 규현과 함께 메인 보컬을 맡고 있는 려욱이다.


인사이트YouTube '1theK Originals - 원더케이 오리지널'


지난달 31일 유튜브 '원더케이' 채널에는 슈퍼주니어가 출연해 멤버들의 나무위키를 직접 읽어보고 팩트를 체크해보는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자신의 나무위키 페이지를 읽던 려욱은 "세븐틴 도겸이 슈퍼주니어 숙소에 지갑을 놓고 가 5만원 지폐를 몇 장 넣어두고 아이스크림을 사서 세븐틴 멤버들한테 줬다고 한다"라는 문장을 발견한 후 설명을 시작했다.


인사이트YouTube '1theK Originals - 원더케이 오리지널'


그는 "도겸이 (슈퍼주니어) 숙소에 놀러 왔었다가 제 차에 지갑을 두고 내렸어요"라며 과거를 회상했다.


려욱은 떨어진 지갑을 발견하고 '어 저게 뭐지'라는 생각으로 열어 봤는데 도겸의 것이었다고 덧붙였다.


이특이 "땡잡았네. 돈만 빼고 돌려줬어야지"라고 유쾌하게 말하자 려욱은 그 때 당시엔 도겸의 지갑에 현금이 없었다고 대답했다.


인사이트YouTube '1theK Originals - 원더케이 오리지널'


도겸 지갑에 용돈 챙겨 넣어줬던 려욱


려욱은 '얘 용돈이 없네. 좀 줘야겠다'라는 생각으로 현금을 지갑에 넣어서 돌려줬다고 전했다.


그는 "그때까지만 해도 세븐틴이 신인이었어요"라고 말했다.


그러자 신동은 "지금은 네가 받아야지", "도겸이한테 전화해서 '기억 나?' 한 마디 해"라고 말해 폭소를 터트렸다.


인사이트YouTube '1theK Originals - 원더케이 오리지널'


은혁과 이특 등 멤버들도 도겸에게 돈을 돌려 받으라고 장난스럽게 권했다.


려욱은 형들의 말에 힘입어 카메라에 대고 "도겸아. 형이야"라고 한 마디 날리며 남다른 예능감을 자랑했다.


인사이트Instagram 'dk_is_dokyeom'


해당 영상을 시청한 도겸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려욱이 형. 그 시절 저희 항상 잘 챙겨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형"이라고 전했다.


그는 "그때 용돈 받으려고 (지갑을) 두고 내린 건 아니었지만 형이 용돈 주신 거 잊지 않았어요. 시간이 되신다면 밥 같이 먹어요"라며 따뜻하게 화답했다.



한편, 려욱은 지난 2005년 데뷔했으며, 도겸은 지난 2015년 데뷔했다.


이들은 각각 슈퍼주니어와 세븐틴의 메인 보컬로 활약하고 있다.


YouTube '1theK Originals - 원더케이 오리지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