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유재석이 아끼는 후배 중 찐이라 말 나온 사람...조세호가 아니었다

팬들 사이에서 개그맨 유재석이 아끼는 후배 중 찐이라 말 나온 사람이 있다.

인사이트SBS '런닝맨'


유재석이 아끼는 후배...그 중 최고는 누구?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오랜기간 방송을 해온 유재석이 아끼는 후배는 여럿 있다.


조세호, 남창희, 이광수 등이 있는 가운데, 일각에서는 "유재석이 가장 아끼는 후배는 하하 같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인사이트SBS '런닝맨'


유재석은 'X맨' 시절부터 '무한도전', '런닝맨', '놀면 뭐하니?'까지 약 20년 간 하하와 함께 주말을 책임지는 프로그램에 출연하고 있다.


실제로 하하는 유재석 옆에서 치고 빠지는 '감초 역할'을 잘한다는 평을 얻고 있다.


인사이트SBS '런닝맨'


"하하는 끝까지 내 옆에 있을 동생"...믿음 드러냈던 유재석


유재석 또한 이런 하하에게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유재석은 전소민이 이마팍도사로 변신한 편에서 하하의 의리를 높게 샀다.


당시 그는 "다른 사람은 몰라도 하하만큼은 끝까지 내 옆에 있을 동생"이라고 말했고, 이런 유재석의 말에 하하도 크게 감동했다.


인사이트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유재석은 최근 조세호와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을 통해 극강의 케미스트리를 보이고 있다. 때문에 일각에서는 유재석이 가장 아끼는 후배가 조세호가 아니냐는 반응이 나온 상황.


이에 일부 누리꾼은 "조세호도 있지만 찐은 하하 같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