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7 27℃ 서울
  • 19 19℃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18 18℃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3 23℃ 부산
  • 22 22℃ 제주

전도연·정경호 케미 터져 입소문 난 '일타 스캔들', 시청률 껑충 뛰었다

입소문을 타고 있는 배우 전도연, 정경호 주연의 드라마 '일타 스캔들'이 빠르게 시청률 상승 곡선을 그리고 있다.

인사이트tvN '일타 스캔들'


전도연·정경호 주연 '일타 스캔들', 시청률 터졌다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입소문을 타고 있는 배우 전도연, 정경호 주연의 드라마 '일타 스캔들'이 빠르게 시청률 상승 곡선을 그리고 있다.


23일 시청률 조사 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일 방송된 tvN 토일 드라마 '일타 스캔들' 4회는 수도권 기준 평균 8.1%, 최고 8.9%, 전국 기준 평균 7.6%, 최고 8.4%를 기록하며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tvN 타깃인 남녀 2049 시청률은 수도권 기준 평균 3.4%, 최고 3.8%, 전국 기준 평균 3.1%, 최고 3.5%를 차지했다.


인사이트tvN '일타 스캔들'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한 것에 이어 수도권과 전국 가구 시청률까지 케이블과 종편을 포함한 동시간대 1위에 올라 그 뜨거운 반응을 실감케 했다.


이날 방송은 전날 밤 깜짝 취중 고백 이후 다시 마주한 행선(전도연 분)과 치열(정경호 분)의 모습으로 보는 설렘을 선사했다. 행선의 깜짝 취중 고백을 들은 치열은 잠들기 직전까지 스멀스멀 새어 나오는 웃음을 참지 못했다.


인사이트tvN '일타 스캔들'


다음날 국가대표 반찬가게로 직행한 치열은 전날의 기억에 민망해 하는 행선에게 "제가 진짜 좋아하는 거 알죠, 이 우엉조림이요"라고 장난기 가득한 멘트를 날려 또 한 번 그녀를 당황 시켰고 어느덧 가까워진 둘의 관계가 훈훈함을 자아냈다.


치열만의 '웃음 버튼'이 되어버린 행선. 앞으로 둘의 관계가 어떤 전개를 맞게 될지 시작부터 몰입도를 끌어올렸다.


인사이트tvN '일타 스캔들'


갈수록 흥미진진해지는 '일타 스캔들' 스토리...예고도 대박


방송 말미에는 오랜만에 다시 만난 행선에게 치열이 거부할 수 없는 제안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나랑 따로 수업해봅시다. 개별적으로"라며 해이(노윤서 분)만을 위한 수업을 하겠다는 뜻을 내비친 것.


행선은 그가 내민 손을 덥석 잡으려고 했지만, 그때 "대신 조건이 있습니다"라고 의미심장하게 말하는 치열의 모습이 이어져 궁금증을 증폭 시켰다.


인사이트tvN '일타 스캔들'


과연 행선은 치열의 제안을 어떻게 받아들이게 될까. 갈수록 심장을 쫄깃쫄깃하게 만드는 '일타 스캔들'은 매주 주말 오후 9시 10분 방송된다.


작품은 사교육 전쟁터에서 펼쳐지는 국가대표 반찬가게 열혈 사장과 대한민국 수학 일타 강사의 달콤 쌉싸름한 로맨스를 그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