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김영희가 시어머니한테 5만원권 '세뱃돈 봉투' 받고 잔뜩 실망한 웃픈 이유

개그우먼 김영희가 설날을 맞아 시어머니에게 세뱃돈 봉투를 받았다가 잔뜩 실망하고 말았다.

인사이트Instagram 'kim_younghee'


시어머니에게 '돈버거' 받은 김영희..."어머니, 추석 때 기대하라"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개그우먼 김영희가 시어머니의 역대급 페이크에 제대로 당했다.


지난 21일 김영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시댁 식구들과 설 연휴를 보내고 있는 일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게시물에는 김영희가 시어머니에게 받은 두툼한 세뱃돈 봉투를 확인하는 모습이 담겼다. 


인사이트Instagram 'kim_younghee'


집으로 돌아가는 차에서 봉투를 열어본 김영희는 굉장히 당황하고 말았다.


5만원권 두 장 사이에 1만원권 여러 장이 있었기 때문이다. 김영희는 봉투에 5만원권 짜리만 있을 거라 생각했는지 실망한 기색이 역력했다.


김영희는 "두둑해서 기대했는데 페이크를 쓰셨다. 햄버거인 거냐. 빵 사이에 양상추만 가득 있다. 머리를 쓰셨다 어머니. 그래도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Instagram 'kim_younghee'


이어 그는 "오늘의 속담. 뛰는 며느리 위에 나는 시어머니있다"라며 "어머니, 추석 때 기대하라"라고 코멘트를 남겨 웃음을 안겼다.


김영희 시어머니의 '돈버거'에 누리꾼은 "진짜 신박하다", "그래도 용돈 챙겨주시는 멋진 시어머니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E채널 '개며느리' 


한편 김영희는 지난 2021년 10살 연하 야구선수 윤승열과 결혼해 지난해 득녀했다.


김영희와 시어머니는 최근 종영한 E채널 '개며느리'에 동반 출연해 진짜 모녀같은 막역한 사이를 과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