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7 27℃ 서울
  • 19 19℃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18 18℃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3 23℃ 부산
  • 22 22℃ 제주

"누적액 5억원"...대기업 사장보다 독도 재단에 기부 많이 한 유명인 정체

많은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는 유명 유튜버가 '라디오스타'에 나와 셀프 미담을 대방출했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라스' 나와 셀프 미담 대방출한 유튜버 정체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186만 구독자를 보유한 유튜버 오킹이 셀프 미담을 대방출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게스트로 출연한 오킹이 지금까지 총 5억 원 정도를 기부했다고 밝혔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이날 오킹은 "방송을 시작함과 동시에 기부를 시작했다"며 "데뷔 초에는 게임 유튜버였는데 아시아 대표로 국제 게임대회에 참가해 세계 2위를 한 적이 있다"고 운을 뗐다.


당시 상금은 6억 원이었다. 오킹은 "두명씩 짝을 지어 참가한 대회라 나누면 3억씩이었다"며 "참가비 1000만원까지 해서 3억 1000만 원을 기부했다"고 전해 박수를 받았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오킹은 지난 8월 광복절에도 위안부 할머님에게 1억 5000만 원을 기부했고 독도 재단에도 1억 5000만 원을 기부했다.


오킹은 "독도 재단장님이 개인으로는 현대 회장님보다 많이 했다고 하셨다"고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오킹이 기부 시작하게 된 계기..."유명해지기 위해 한 것도 있어"


이어 그는 "좋은 일 하면 알아봐 주시겠지라는 생각에, 유명해지기 위해 (기부를) 한 것도 있다"고 솔직하게 털어놔 이목을 끌었다.


기부 천사 오킹의 이야기를 듣던 김구라는"대단하다"며 감탄했고, 이경규는 "내 영화에 투자해"라고 틈을 놓치지 않아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네이버 TV '라디오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