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7 27℃ 서울
  • 19 19℃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18 18℃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3 23℃ 부산
  • 22 22℃ 제주

만삭 유혜주가 몸 무거워 힘들어하자 백허그 하며 배 들어준 '사랑꾼' 남편 (영상)

만삭이라 몸 무거워 힘들어하는 얼짱 출신 유혜주에게 '사랑꾼' 남편이 한 행동이 감동을 안겼다.

인사이트Instagram 'r_yuhyeju'


만삭 유혜주, 남편 사랑 듬뿍 받는 근황 전해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얼짱 출신 유튜버 유혜주가 만삭 중에도 남편 사랑을 듬뿍 받는 일상을 전했다.


지난 17일 유혜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세상 편함"이라며 짤막한 영상 한 편을 올렸다.


공개된 영상에는 유혜주 남편 조땡이 "들어주겠다"라며 유혜주의 부푼 배를 번쩍 들어주는 모습이 담겼다.



조땡이 하나, 둘, 셋 구령에 맞춰 배를 들자 유혜주는 그제야 편안한 표정을 지었다.


임신 후 무거워진 배 때문에 힘겨웠다가 남편이 도움을 주면서 숨통이 트였을 것으로 보인다.


유혜주는 "너무 편하다"라고 말하며 휴식을 취했고, 조땡은 "이렇게 들어주면 진짜 편안해하더라"라고 말했다. 


인사이트Instagram 'r_yuhyeju'


뱃속에서 아빠 조땡의 따스한 손길을 느끼 로하(태명)는 기분이 좋았는지 마구 움직여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누리꾼은 "저렇게 해주면 진짜 편하다", "나도 남편이 배 잡아주면 계단 올라갔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유혜주, 오는 3월 아들 출산 예정


한편 유혜주는 지난 2019년 많은 이의 축복 속에 항공사 승무원 남편과 부부의 연을 맺었다.


결혼한 지 약 4년 만에 임신 소식을 전한 유혜주는 오는 3월 아들 로하를 품에 안을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