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 2℃ 서울
  • 3 3℃ 인천
  • 1 1℃ 춘천
  • 5 5℃ 강릉
  • 3 3℃ 수원
  • 4 4℃ 청주
  • 4 4℃ 대전
  • 6 6℃ 전주
  • 6 6℃ 광주
  • 5 5℃ 대구
  • 5 5℃ 부산
  • 7 7℃ 제주

"제주 한달살기"...지난해 '이혼'한 아옳이 과거 인스타 스토리가 재조명되고 있다

카레이서 서주원과 지난해 이혼한 유튜버 아옳이의 과거 인스타그램 스토리가 다시 주목 받고 있다.

인사이트Youtube '아옳이'


서주원과 이혼했다고 고백한 아옳이


[인사이트] 정은영 기자 = 인기 유튜버 아옳이(김민영)가 서주원의 과거 행적을 폭로했다.


11일 아옳이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그동안 하지 못했던 이야기..이제 말씀드려요"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아옳이는 지난해 10월 서주원과 합의이혼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인사이트Youtube '아옳이'


그녀는 서주원에 대해 "신혼 초부터 여자 문제들이 반복되고 있었다"라고 언급했다.


아옳이는 "남편이 다른 여자를 만나는 걸 알게 된 일, 둘이 만나는 걸 끊임 없이 지켜봐야 하는 일, 그 둘의 사이를 '나 빼고 모두가 알고 있었구나' 하고 바보가 되는 순간들, 어디서부터 계획된 걸까 의심해야 하는 상황들이 있었다"라고 전해 많은 팬들의 가슴을 아프게 했다.


아옳이의 심경이 공개되고 난 후, 많은 누리꾼 사이에서는 그녀가 과거에 올렸던 인스타그램 스토리가 주목 받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minyoung_aori'


아옳이한테 말없이 홀로 '제주 한 달 살기' 계획했던 서주원


앞서 아옳이는 "제주도 독채 숙소 추천해주세요. 약 한 달 동안 제주 살이를 하려고 합니다"라는 서주원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인용한 후 "갑자기요? 잘 다녀오시게"라는 글귀를 남겼다.


그녀는 이후 유튜버들이 '제주 한 달 살기'에 대해 언급한 영상을 캡처해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올리기도 했다.


해당 캡처본에는 "제주도 한 달 살이하러 가겠다는 남편분들이 요즘 굉장히 많다. 바람을 피우는 거다. 남편이 '한 달 살기 하러 갔다 올게' 그러면 엉뚱한 힐링을 원하신다고 생각하셔도 과언은 아니다"라는 유튜버의 멘트가 담겼다.



당시 아옳이는 "아니 이게 뭐야. 너무 웃기다. 너무 절묘하다. 하 이걸 제주도 보내 말아"라는 글귀를 남기며 크게 폭소했다.


또한 그녀는 과거 인스타그램을 통해 팬들과 소통하던 중, 한 팬이 사랑하는 사람과 헤어지지 않고 평생 사랑할 수 있는 방법을 묻자 "책임감 있게 한 사람과 바라볼 준비가 된 사람인지 철저한 검증이 필요하다"라는 뼈있는 조언을 건넸다.


인사이트Instagram 'minyoung_aori'


한편, 올해 나이 30세인 서주원은 지난 2018년 채널A '하트시그널'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으며, 직업은 카레이서다.


그는 과거 아옳이의 팬이라고 밝힌 바 있으며, '하트시그널'의 MC였던 슈퍼주니어 신동과 작사가 김이나의 주선을 통해 아옳이와 만남을 이어왔다.


서주원과 아옳이는 지난 2018년 11월 결혼했으나, 지난해 5월 서주원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서 아옳이의 사진을 전부 삭제해 이혼설이 불거진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