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5 25℃ 인천
  • 25 25℃ 춘천
  • 24 24℃ 강릉
  • 26 26℃ 수원
  • 30 30℃ 청주
  • 30 30℃ 대전
  • 30 30℃ 전주
  • 29 29℃ 광주
  • 31 31℃ 대구
  • 26 26℃ 부산
  • 30 30℃ 제주

'168cm·42kg' 신예은이 부러질 듯 깡마른 '개미허리' 가진 이유

키 168.7cm에 몸무게 42kg인 신예은이 깡마른 개미허리를 자랑할 수 있었던 비결이 공개됐다.

지미영 기자
입력 2023.01.10 14:45

인사이트Instagram '__shinyeeun'


'더 글로리' 출연하며 인기 정점 찍은 신예은, 발레 하는 일상 공개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배우 신예은이 군살 하나 없는 '슬랜더 몸매'를 과시했다.


10일 신예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발레 학원에서 수업 중인 근황을 전했다.


공개된 사진 속 신예은은 심플한 블랙 발레복을 입고 길쭉한 팔다리로 우아한 자태를 뽐냈다. 



이미 팬들 사이에서 신예은의 발레 사랑은 유명하다.


신예은은 특별한 스케줄이 없을 때 발레를 하며 자기 관리에 힘쓰는 모습을 자주 보여줬다.


그는 지난 2021년에 키 168.7cm, 몸무게 42.2kg을 인증하며 "키가 컸다. 발레 덕분인가"라며 기쁜 심정을 전했다.


인사이트Instagram '__shinyeeun'


실제로 신예은은 각종 스케줄을 소화하며 부러질 듯 가녀린 개미허리를 뽐내 수차례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신예은은 굉장히 마른 피지컬을 갖추고 있음에도 작품을 위해 다이어트에 돌입해 놀라움을 자아내기도 했다.


인사이트Instagram '__shinyeeun'


한편 신예은은 화제작 넷플릭스 '더 글로리'에 출연하며 인기 정점을 찍었다.


극중 어린 박연진으로 분한 신예은은 학교폭력 가해자의 끔찍한 면모들을 적나라하게 보여줘 분노를 유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