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강아지 훈련사가 개농장서 구조한 꽃님이 '오냐오냐' 키우다가 결국 이렇게 됐다 (+영상)

지옥 같은 김포 개농장에서 기적처럼 구조된 강아지 '꽃님이' 영상이 화제다.

인사이트YouTube '동물농장 아저씨 이찬종x한재웅의 재끼찬'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지옥 같은 김포 개농장에서 기적처럼 구조된 강아지 '꽃님이' 영상이 화제다.


사료 한 알도 제대로 씹지 못하고 개농장 바닥을 굴러다니던 강아지는 이찬종 훈련사를 만나 개구쟁이가 됐다.


녀석에게 꽃님이라는 이름을 선물한 이 훈련사는 지금도 꽃님이와 함께 행복한 추억을 만들고 있다.


인사이트YouTube '동물농장 아저씨 이찬종x한재웅의 재끼찬'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과거 꽃님이 교육을 대실패한(?) 모습을 담은 영상이 재조명되고 있다.


영상에서 꽃님이는 2주 만에 훌쩍 자란, 건강한 모습으로 등장했다.


밥도 잘 먹고 소변도 가릴 줄 아는 이 훈련사 자칭 '천재견'으로 성장했다.


인사이트YouTube '동물농장 아저씨 이찬종x한재웅의 재끼찬'


그런데 이때는 훈련이 부족했는지 대변을 아무데나 싸고 심지어는 이를 먹으려고까지 했다.


밥그릇을 만지자 '으르렁' 댄다거나 물려고 하고 대드는 모습을 보였다.


인사이트YouTube '동물농장 아저씨 이찬종x한재웅의 재끼찬'


이 훈련사는 당황해하며 즉시 해명했다. 그는 "사연이 있는 아이들은 다른 아이들에 비해 더 마음이 간다. 그러다 보니까 꽃님이가 하고 싶은 대로 다 냅뒀다. 어떡하다 보니 지금은 버르장머리가 없어졌다"며 웃었다.


이 훈련사는 반항하는 꽃님이를 안으며 "내가 너보다 더 쎄다"고 강조했지만, 계속되는 반항에 "밥줄 끊긴다고!"라며 걱정을 하기도 했다.


인사이트YouTube '동물농장 아저씨 이찬종x한재웅의 재끼찬'


현재 꽃님이는 폭풍 성장해 이찬종 훈련사의 옆자리를 든든하게 지키고 있다. 최근에는 화보 촬영까지 완벽하게 해냈다고 한다.


아래 이찬종 훈련사의 꽃님이 성장 일기를 엿볼 수 있는 영상이다.


인사이트2개월 전 꽃님이 모습 / YouTube '동물농장 아저씨 이찬종x한재웅의 재끼찬'


YouTube '동물농장 아저씨 이찬종x한재웅의 재끼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