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1년 2개월 만에 '해체' 소식 전한 걸그룹..."멤버 전원 계약 해지"

인사이트Instagram 'bugAboo_offcl'


데뷔 1년 2개월 만에 '해체' 소식 전한 걸그룹 정체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걸그룹 버가부가 데뷔 1년 2개월 만에 해체 소식을 전했다.


지난 8일 버가부 소속사 ATEAM엔터테인먼트는 공식 팬 카페를 통해 "버가부가 오늘부로 공식적인 그룹 활동을 종료 한다"라고 밝혔다.


인사이트Instagram 'bugAboo_offcl'


소속사 측은 "당사와 멤버들은 오랜 고민과 논의 끝에 그룹 활동을 종료하고, 멤버 전원의 계약 해지를 결정하게 됐다"고 말했다. 갑작스러운 소식을 전하게 돼 죄송하다는 말도 덧붙였다.


끝으로 ATEAM엔터테인먼트는 "새로운 시작을 앞두고 있는 멤버들에게 변함없이 따뜻한 사랑과 응원 부탁드린다"며 버가부 멤버들의 앞날을 응원했다.


인사이트Instagram 'bugAboo_offcl'


김초연도 SNS로 전한 해체 심경..."평생 잊지 못할 듯"


리더 김초연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아쉬운 해체 소식을 알렸다.


그는 "멤버들과 정말 간절했던 꿈을 안고 첫 데뷔 쇼 케이스 무대에 올랐던 그 순간부터 2집 POP 활동까지 평생 잊지 못할 것 같다"라며 "버가부 초연으로서는 이렇게 마지막 인사를 드리지만, 저 김초연은 앞으로 더 좋은 모습 많이 보여드릴 테니 계속 지켜봐 주시고 응원해 달라"고 전했다.


인사이트Instagram 'bugAboo_offcl'


한편 버가부는 유명 작곡가 겸 프로듀서 라이언 전이 제작한 그룹이다.


지난해 10월 싱글 앨범 'bugAboo'로 데뷔한 이들은 지난 6월, 싱글 2집 'POP'으로 컴백했으나 결국 활동 종료 수순을 밟게 됐다. 


인사이트Instagram 'bugAboo_offcl'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