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세 연하랑 결혼한 유명 연예인, '신혼생활'에 심각한 문제 생겼다

인사이트Instagram 'siruduk'


신혼 생활 즐기고 있는 유명 연예인


[인사이트] 정은영 기자 = 지난 2020년 17살 연하의 일반인 아내와 결혼해 많은 이들을 깜짝 놀라게 한 유명 연예인이 있다.


최근 결혼 2주년을 맞이한 그의 나이는 올해 46살이며, 아내는 29살이다.


인사이트Instagram 'siruduk'


어린 아내와 결혼해 개그우먼 김민경 등 동료 연예인들한테 '도둑놈' 소리를 들었던 유명 연예인의 정체는 바로 개그맨 박휘순이다.


현재 아내와 신혼 생활을 만끽하고 있는 박휘순은 지난 7일 MBC every1 '대한외국인'에 출연해 유튜버 '꽈추형'으로 활동 중인 비뇨기과 의사 홍성우에게 고민을 털어놨다.


인사이트MBC every1 '대한외국인'


오늘 '환자'로 나왔다며 도움 요청한 박휘순


이날 박휘순은 "오늘 환자로 나왔다. 문제가 조금 있다"라며 난처한 표정을 지었다.


그의 고민은 전립샘 비대증이 있다는 것이었다. 홍성우가 특이한 케이스라며 놀라자, 박휘순은 어렸을 때부터 자전거를 많이 타서 증상이 생겼다고 전했다.


인사이트MBC every1 '대한외국인'


전립샘 비대증은 50세 이상의 남성에게 주로 나타나는 증상이며 하루 8회 이상 소변을 보거나 소변이 마려우면 참을 수 없는 절박뇨 등의 증상을 수반한다.


박휘순의 고민을 들은 박명수는 홍성우에게 자전거를 많이 타면 실제로 전립샘 건강에 좋지 않은지 물었다.


인사이트MBC every1 '대한외국인'


자전거가 전립선에 안 좋은 이유, 홍성우가 모조리 설명했다


홍성우는 자전거를 탈 때 안장이 전립선을 누르고, 앉아있는 자세 때문에 골반 안에 전립샘이 갇혀 제대로 움직일 수 없다고 전했다.


자전거를 타면서 전립샘 건강을 지키려면 자주 내려서 휴식을 취해 주는 것이 좋다.


인사이트MBC every1 '대한외국인'


홍성우는 사이클 선수들 중에서 경기할 때 엉덩이를 들고 있는 경우가 많다며 엉덩이를 드는 것도 전립샘을 지킬 수 있는 방법 중 하나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날 박휘순은 아내와 합의하에 앉아서 소변을 보고 있다고 전했다.


인사이트MBC every1 '대한외국인'


그는 홍성우에게 혹시 앉아서 소변을 보면 스태미나에 악영향을 미치는지 물었다.


홍성우는 어차피 변기는 밑부분이 뚫려 있으니 전립선에 압박이 없고, 따라서 스태미나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고 일축했다.


인사이트MBC every1 '대한외국인'


그는 어차피 대변을 볼 때도 변기에 앉아 있지 않냐며 패널들의 눈높이에 맞춰 설명했다.


네이버 TV '대한외국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