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통한 볼살이 매력적이었던 '뚱냥이' 윤균상, 못 본 새 확 달라졌습니다

인사이트YouTube 'D ace'


'뚱냥이'로 불렸던 윤균상, 살 확 빠져 '융귱상→윤균산' 됐다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통통한 볼살이 매력적이었던 배우 윤균상의 분위기가 확 달라졌다.


최근 서울 삼성동 메가박스 코엑스에서는 영화 '압꾸정' VIP 시사회가 진행됐다.


인사이트YouTube 'D ace'


이날 주연 배우를 비롯한 많은 스타들이 방문한 가운데, 특히 눈길을 사로잡은 건 배우 윤균상이었다.


윤균상은 박시한 재킷에 청바지를 매치해 입었고, 비니로 포인트를 살려 스포티한 느낌을 더했다.


인사이트YouTube 'D ace'


그는 취재진과 팬들을 향해 손을 흔들면서 입꼬리를 살짝 올리는 스윗한 미소를 지어 설렘을 안겼다.


사실 윤균상은 '뚱냥이'로 유명하다. 뚱뚱한 고양이를 합친 말인데, 윤균상의 오동통한 볼살에 반한 팬들이 지어준 별명이었다.


인사이트YouTube 'SC제일은행'


하지만 '압꾸정' 시사회에 등장한 윤균상에게서는 '뚱냥이'의 흔적을 전혀 찾아볼 수 없었다.


지난해 tvN '신박한 정리'에 출연하며 조금씩 살 빠지는 모습을 보여주더니 다이어트에 성공한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YouTube 'D ace'


살 빼더니 소멸할 듯 작은 얼굴 과시한 윤균상


윤균상은 '뚱냥이'에서 벗어나 섹시, 도도한 고양이가 됐다. 한층 날렵해진 턱선과 오똑한 콧날, 캣츠 아이는 여심을 마구 흔들었다.


누리꾼은 "융귱상이 윤균산이 됐네", "살 빼면서 행복도 같이 뺀 것 같다", "멋진데 안 행복해 보이는 건 기분 탓인가"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영화 '압꾸정'


한편 마동석, 정경호, 오나라, 최병모 주연의 영화 '압꾸정'은 샘솟는 사업 아이디어로 입만 살아있는 압구정 토박이 '대국'이 실력 TOP 성형외과 의사 '지우'와 손잡고 K-뷰티의 시조새가 된 이야기를 그린다.


지난달 30일 개봉한 '압꾸정'은 '꿀잼' 호평 속에 박스오피스 2위를 달리고 있다.


인사이트영화 '압꾸정'


YouTube 'D ace'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