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공개된 '오빠 차 있어?' 영상 주인공의 정체 (+반전 직업)

인사이트YouTube '근황올림픽'


'오빠 차 있어?' 댄스 영상으로 화제된 주인공, '근황올림픽' 등장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일명 '오빠 차 있어?' 댄스 영상으로 화제를 모았던 주인공이 등장했다.


지난 2일 유튜브 채널 '근황올림픽'에는 '[왕간다를 만나다] 현시점 대한민국 인터넷 최고 스타, 사상 첫 인터뷰...알고 보니 육상 경기도 3위 (어렵게 만났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인사이트YouTube '근황올림픽'


이날 영상의 주인공은 '오빠 차 있어?' 밈의 시초인 왕간다라고 불리는 인물이었다.


각종 온라인, SNS를 통해 많이 퍼진 이 영상은 반복되는 가사에 맞춘 과감한 댄스에 강한 중독성을 가져 많은 이들에게 사랑을 받고 있다.


해당 영상은 조회수 1300만 회를 돌파, 다수의 연예인들이 패러디를 이어가고 있다.


인사이트YouTube '근황올림픽'


그는 영상을 찍게 된 이유로 "노래를 매일 듣다가 한 번에 찍고 넘긴 거다. 그냥 주방에 휴대폰을 놓고 찍었다. 가사를 유심히 듣는 편이라 동작이 그냥 가사대로 나온다. 오빠한테 얘기하듯이 저도 모르게 나온 동작이다"라고 설명했다.


특히 핸들을 돌리는 동작이 누리꾼 사이에서 "심상치 않다"는 반응을 얻었다. 이에 "제가 워낙 스포츠카와 차를 좋아한다. 닥터 스트레인지 같이 저는 쉽게 했는데 따라하시는 분들은 어렵나 보다. 제 몸이 좀 유연했나"라고 웃어 보였다.


인사이트YouTube '근황올림픽'


왕간다인 줄 알았는데...'왕간다' 채널 소유주 아니었다


다만 자신이 영상 속 주인공은 맞지만 왕간다라는 인물은 아니라고 설명했다.


그는 "갑자기 친구한테 연락이 왔다. '왕간다가 누구인데 언니가 화면에 나와?'라는 거다. 주위에서 '네가 왕간다니?'라고 많이들 했다"고 운을 뗐다.


인사이트YouTube '근황올림픽'


알고 보니 이 여성은 '왕간다' 채널의 소유주는 아니었다. 영상 속 인물은 본인이지만 수익 창출이나 왕간다라는 사람은 누군지 모른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그는 "수익 창출에는 신경 안 쓴다. 보는데 만족하는 거다. 목적은 음악 듣고 춤추고 그런 거였는데 그게 화제가 됐다"고 했다.


인사이트YouTube '근황올림픽'


왕간다로 불렸던 이 여성이 화제의 영상을 찍었을 당시는 뚱뚱해졌을 때라고 한다. 예쁘지 않으니 한 번 망가져서 영상을 찍어보자는 생각이었다고.


그는 "제가 영상에서 예쁘게 나왔으면 이 영상은 안 떴을 것 같다. 약간 코미디 영상이지 않나. 그래서 이게 붐이 된 것 같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인사이트YouTube '근황올림픽'


반전 직업까지 싹 공개..."운동·요가 육상선수 이력"


영상으로 화제를 모은 인물이기에 많은 이들이 크리에이터일 것이라고 예상한 이 여성은 현재 프리랜서로 활동 중이다.


그는 "주로 운동, 요가, 명상 등 몸매 만드는 일을 해왔다. 어렸을 때 달리기하고 체육만 열심히 했다. 육상 선수로 100m 단거리 경기도 3등이었다"라고 밝혔다. 그 당시부터 음악을 많이 들었다 보니 춤도 많이 추고 장기자랑도 많이 나갔다고 설명을 덧붙였다.


인사이트YouTube '근황올림픽'


화제의 영상 주인공의 최근 근황과 반전 직업 등이 공개되자 일각에서는 "근황올림픽 대박", "육상선수였다는 것도 놀랍다", "왕간다가 자기 채널 아니라는 것도 충격적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YouTube '근황올림픽'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