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안84 "영국 음식 진짜 핵노맛"...여행 도중 2kg 빠져

인사이트Youtube '인생84'


기안84, 영국 방문하며 "오래 살고 볼 일이다"


[인사이트] 최재원 기자 = 웹툰 작가 겸 방송인 기안84(본명 김희민)가 영국 음식을 두고 혹평을 쏟아냈다.


지난 1일 기안84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건물이 멋지고 음식이 맛없는 축구의 나라 영국 다녀왔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사치갤러리의 초대를 받아 4박 5일 일정으로 영국을 방문한 기안84는 "살다 보니 영국에 오는 날도 있다. 역시 오래 살고 볼 일이다"면서 들뜬 마음을 표현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인생84'


기안84, "도시는 굉장히 멋있는데 음식은 핵노맛"


그는 도시 곳곳을 둘러보며 "건물들이 오래되다 보니 굉장히 멋지다"며 감탄했다. 하지만 음식에 있어서만큼은 "별로였다"며 선을 그었다.


기안84는 "개인적으로는 정말 음식들이 핵노맛(맛 없다)이다. 영국 음식이 '맛없다'고 하는 게 웃자고 하는 이야기인 줄 알았는데 아니다 사실이다. 진짜 너무 맛이 없다"고 평했다.


그러면서 "어지간하면 음식이 아까워서 안 버리는 나도 샌드위치를 한입 먹고 다 버렸다"고 말했다.


인사이트Youtube '인생84'


그는 "그나마 피시 앤 칩스가 유명하다고 해서 먹었는데, 조금 먹으니 너무 (속이) 니글거리더라"고 언급했다.


아울러 "영국이 미국처럼 비만인 사람이 많이 없던데 아마도 일부러 음식을 좀 맛없게 해서 살을 빼는 게 아닌가"라고 추측했다.


인사이트Youtube '인생84'


기안84는 "영국에서 살이 2kg 정도 빠졌다"면서 "다이어트하고 싶다면 영국으로 와라. 돈도 빠지고 살도 빠지고 다 빠집니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이어 "건축에 쓴 힘의 5%만 음식에 쏟았어도 얼마나 좋았을까. 빨리 밥 먹고 건축을 해야 해서 그랬나?"라며 아쉬움을 표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인생84'


영국에서 한식 식당 찾은 기안84, "그나마 영국에서 먹었던 것 중에 맛있는 편에 속해"


한편 기안84는 직원들과 영국에서 찾은 한국 식당에서 먹은 컵밥과 찌개 등에 대해서는 "그나마 영국에서 먹었던 거 중에는 맛있던 편에 속한 거 같아요"라 평했다.


기안84는 '패션왕', '복학왕' 등의 웹툰을 그리며 대중에게 두각을 나타냈다. 현재 그는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와 더불어 각종 유튜브 채널 등에 출연하며 왕성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Youtube '인생84'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