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식 가본적 없던 황희찬이 김진수 결혼식 가서 축의금 10만원 내고 한 말 (영상)

인사이트YouTube 'KFATV_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


스무 살 황희찬의 첫 결혼식 축의금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한국 축구대표팀의 황희찬이 김진수의 결혼식 날 보낸 축의금 액수가 주목을 받았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김진수 결혼식 때 황희찬이 낸 축의금'이란 제목으로 지난 9월 유튜브 채널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에 올라온 영상 일부가 재조명됐다. 


해당 영상에는 황희찬과 조규성이 함께 '국가대표 선수들의 축의금 문화'를 두고 대화를 나누는 장면이 담겼다. 


인사이트YouTube 'KFATV_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


황희찬은 "스무 살 때인가 대표팀에 막 왔을 때 진수형이 딱 결혼을 했다"고 했다. 


옆에 있던 조규성은 "제가 이걸 그저께 들었다"며 "진수형이랑 맨날 같이 밥 먹는데 갑자기 이 얘기를 해주더라.. 너무 웃겼다"며 기대감을 불어넣었다. 


조규성의 반응에 미소를 띤 황희찬은 "저는 어리고, 고등학교 졸업하고 바로 해외로 가고 하다 보니까 결혼식에 제가 갈 일이 없었다"고 했다. 


인사이트YouTube 'KFATV_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


"나는 진수형이랑 진짜 친하지. 그러니까 10만원 해야지"


이어 "보통 얼마 정도 하냐고 물어봤더니 기본 3만원 정도 하고, 친하면 5만원이라고 얘기를 하더라. 당시엔 그랬다"고 설명했다. 


그는 그러면서 "'나는 진수형이랑 진짜 친하지'하면서 10만원을 보냈다. 제 기준에서는 엄청 친한 거지 않냐"고 회상했다. 


황희찬의 이야기를 듣던 조규성이 "저는 7만원이라고 들었다"고 하자 황희찬은 억울해하며 "10만원이다. 그 사이에 진수형이 또..."라며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YouTube 'KFATV_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


그는 "다음 소집 때 진수 형한테 가서 '형 저 얼마 했는지 알아요?"라고 물어봤다. 저는 그때까지 몰랐다. 완전 자신 있게 '저 10만원 했어요'라고 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옆에 형들이 되게 많았었는데 다 빵 터졌다, 보통 선수들끼리 훨씬 많이 하니까"라며 웃픈 일화를 전했다. 


해당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스무 살이 자기 10만원 했다고 당당하게 말하면 나라도 귀여워서 뒤집어질 듯", "일반인 기준 20살이면 10만원 크긴 했네", "선수들 입장에서 10만원은 츄파춥스 느낌일 텐데"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YouTube 'KFATV_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


황희찬, 햄스트링 부상으로 2경기 출전 무산...포르투갈 전은?


한편 황희찬은 잉글리스 프리미어리그(EPL) 소속팀 울버햄튼 원더러스 FC 소속의 축구선수로 주 포지션은 윙어다. 


이미 초등학교 시절 동원컵 왕중왕전에서 우승과 동시에 득점왕에 올랐고, 제21회 차범근 축구상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2014년 포항제철고등학교의 4관왕을 이끈 그는 그해 12월 오리스티라 FC 레드불 잘츠부르크에 입단하면서 유럽 무대에서 활약을 이어오고 있다. 


인사이트뉴스1


2022 카타르 월드컵 최종 명단에 들면서 월드컵 무대를 밟게 됐지만 햄스트링 부상으로 1차전 우루과이전, 2차전 가나전에 출전하지 못했다. 


한국이 H조 조별리그에서 1무 1패를 거둔 가운데 포르투갈과의 경기가 중요해지면서 황희찬의 3차전 출전 여부가 팬들의 관심사로 떠올랐다. 


한국과 포르투갈의 3차전 경기는 오는 3일 0시(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에 있는 에듀케이션시티 스타디움에서 펼쳐진다. 


YouTube 'KFATV_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