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혼2' 고윤정, 라타플랑의 새 얼굴로 활약..."신비로운 마스크 브랜드 이미지에 부합"

인사이트사진 제공 = 라타플랑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라타플랑이 12월 10일 첫 방영을 앞두고 있는 tvN '환혼: 빛과 그림자'의 여주인공인 배우 고윤정을 새로운 브랜드 모델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라타플랑은 '가장 한국적인 클린뷰티'를 지향하는 스킨케어 브랜드로, 한국 자연에서 얻은 원료를 피부와 지구에 이로운 기술로 새롭게 해석하여 선보이고 있다. 베스트셀러인 '미나리 진정 라인' 6종은 순천만 무농약 미나리 추출물을 핵심 원료로 사용하여 피부 열로 인한 자극을 진정시켜 주면서 수분을 채워주는 것이 특징이다.


라타플랑은 고전적인 아름다움과 현대적인 세련미를 모두 갖춘 고윤정의 신비로운 마스크가 브랜드의 지향점인 '가장 한국적인 클린뷰티'에 부합해 모델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또한, 주목받는 신예로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는 생기 넘치는 에너지가 브랜드 이미지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칠 것이라고 덧붙였다. 고윤정은 라타플랑의 모델로 활약하며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고윤정만의 가장 한국적인 클린뷰티를 선보일 예정이다.


라타플랑 관계자는 "흔하게 볼 수 없는 마스크로 MZ세대에게 주목받고 있는 고윤정과 클린뷰티 라타플랑이 만나 큰 시너지를 일으킬 것으로 기대한다"며, "올 한해 다양한 활동으로 성장세에 오른 라타플랑이 2023년에도 기세를 이어가 스킨케어 시장에서 손꼽히는 클린뷰티 브랜드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브랜드 인지도 확장 및 고객 만족도 제고에 매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고윤정은 넷플릭스 '스위트홈', JTBC '로스쿨', 영화 '헌트' 등에서 열연을 펼치며 얼굴을 알린데 이어 오는 10일 첫 방송될 tvN '환혼: 빛과 그림자'의 주연을 맡으며 큰 주목을 받고 있다. '환혼: 빛과 그림자'는 역사와 지도에도 존재하지 않는 대호국을 배경으로 영혼이 바뀌는 '환혼술'로 인해 운명이 비틀린 주인공들이 성장해가는 판타지 로맨스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