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MA 2022' 시상식서 유일하게 라이브한 아이돌 2팀의 정체

인사이트Youtube '스브스케이팝 X INKIGAYO'


MMA에서 신인상 나란히 수상한 아이브X뉴진스


[인사이트] 정은영 기자 = 연말을 맞이해 케이팝 팬들의 축제인 2022년 시상식이 하나둘씩 개최되고 있다.


지난 26일 서울 구로구 고척 스카이돔에서는 '2022 멜론 뮤직 어워드'(MMA)가 열려 많은 이들의 이목을 모았다.


인사이트뉴스1


이날 MMA에서는 아이브와 뉴진스가 나란히 '올해의 신인상'을 수상했다.


특히 아이브는 지난 4월 발매했던 'LOVE DIVE'로 대상인 '올해의 베스트송'까지 거머쥐며 큰 환호를 받았다.


인사이트뉴스1


이날 방탄소년단과 아이브는 총 4관왕을 차지했으며, 트로트 가수 임영웅은 무려 5관왕을 차지하는 영예를 얻었다.


MMA는 규모가 거대한 만큼, 시상식이 끝난 이후에도 많은 팬들의 관심을 얻고 있다.


인사이트Youtube 'Melon 멜론'


"MMA 큐시트 유출?" 문서 내용 살펴보니...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MMA의 큐시트로 보이는 문서가 공개돼 많은 이들의 시선이 집중됐다.


공개된 문서에는 무대 위치와 동선, 소품, 댄서의 수 등이 상세히 기록돼 있었다.


인사이트뉴스1


또한 해당 문서에는 엔하이픈, 10cm, 몬스타엑스, 임영웅, 멜로망스 등 총 5팀만이 MR을 사용해 무대를 펼치거나 밴드 라이브 공연을 진행한다고 적혀 있었다.


MR은 목소리가 녹음되지 않은 반주 음악을 뜻하는 용어이며, 일반적으로 가수들이 라이브 공연을 할 때 사용한다.


인사이트뉴스1


아이돌 중에선 두 팀만 라이브 무대 진행했다


아이돌 그룹의 경우 엔하이픈과 몬스타엑스 단 두 팀 만이 라이브 무대를 진행한 것이다.


이외 다른 가수들은 LIVE AR, 즉 반주와 함께 목소리까지 전부 녹음된 음원을 틀고 무대를 진행한다고 적혀 있었다.


인사이트Youtube 'Melon 멜론'


해당 소식을 접한 누리꾼은 "시상식인데 라이브 공연을 안 하다니", "라이브 무대를 더 많이 보고 싶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뉴스1


한편, 29일부터 30일까지 일본 교세라 돔 오사카에서 '2022 MAMA AWARDS'가 진행될 예정이다.


과연 MAMA의 대상은 어떤 아티스트가 차지하게 될지 많은 이들이 주목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