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자 '일본-코스타리카' 경기 직후 기무라 타쿠야가 SNS에 올린 사진 한 장

인사이트뉴스1


일본, 코스타리카 상대로 패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일본 유명 가수 겸 배우 기무라 타쿠야가 월드컵 경기 직후 SNS에 심경을 대변하는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지난 27일(현지 시간) 기무라 타쿠야는 카타르 월드컵 '일본-코스타리카 전' 경기 직후 자신의 공식 인스타그램에 강렬한 후기를 남겼다.


이날 일본은 코스타리카를 상대로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2차전을 치렀다.



앞서 일본은 축구 강국 독일을 상대로 당당히 1대 2로 승리하며 16강 진출에 희망회로를 돌렸다.


게다가 코스타리카가 스페인에게 0 대 7로 패한 상황이었기에 손쉽게 이번 경기를 끝낼 수 있을 것이라는 추측도 많았다.


그러나 일본은 주전 선수 5명을 빼고 경기를 진행하던 중 생각보다 경기가 풀리지 않자 뒤늦게 선수 교체에 나섰다.


하지만 일본은 끝내 코스타리카의 골망을 흔들지 못했고 오히려 코스타리카에 1골을 내어주며 패배를 맛보고 말았다.



일본 가수 겸 배우 기무라 타쿠야가 코스타리카전 직후 SNS에 올린 사진


경기 직후 기무라 타쿠야는 아쉬움이 묻어나는 마음을 담아 SNS에 강렬한 후기를 남겼다.


그는 "수고하셨습니다. 뒤로 갈 곳이 없는 팀의 저력. 이기는 것에 대한 집념. 대단하네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소파를 주먹으로 치고 있는 모습이 담겨 수많은 일본 축구 팬들의 심경을 대변했다.



해당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역시 축구 패하면 만국공통 심경", "기무라 타쿠야 진짜 웃김", "얼마나 답답했으면" 등 깊은 공감을 표했다.


한편 기무라 타쿠야는 경기 직전에도 행운을 비는 손가락 포즈를 SNS에 게재하며 들뜬 마음을 보였다.


당시 기무라 타쿠야는 앞으로 다가올 운명은 꿈에도 모르고 "굿럭. 후회없는 시간을"이라고 일본 축구 선수들의 행운을 빌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