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신 사실 공개돼 '소속사 계약' 불발된 유명 아나운서..."인생 마음대로 안돼"

인사이트YouTube '수망구'


김수민, '유튜브'서 30주 임산부 일상 공개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아나운서 출신 김수민이 임신으로 인해 포기한 일을 털어놨다.


지난 25일 김수민은 유튜브 채널 '수망구'에 '진짜 별 거 없는 노잼 일상 | 집에서 남편이랑 놀기 | 신혼일기 | 30주 임산부'라는 제목의 영상 한 편을 게재했다.


인사이트Instagram 's._.mangu'


영상 속 김수민은 "지금 29주 6일이다. 30주 임산부인데, 위가 눌려서 많이 못 먹는다"며 임신 후 근황을 밝혔다.


곧이어 김수민은 책을 들고 카페로 향했다. 에세이집 출간을 앞두고 있는 그는 열심히 원고를 썼다.


인사이트YouTube '수망구'


김수민은 "원고도 없는 제게 기회를 주셨다. 내년 2월 출간이 목표"라고 전했다.


다만 김수민은 임신을 하며 미뤄진 일이 많다고 토로했다. 그는 "책 출간도 미뤄졌고, 소속사도 계약하려고 미팅하던 중에 임신한 걸 알게 돼서 계약도 불발됐다"고 말했다.


인사이트YouTube '수망구'


소속사 계약 불발에도 의연한 김수민..."어쩔 수 없다"


임산부의 고충을 토로하던 김수민은 "어쩔 수 없다. 임산부는 일반인보다 일도 많이 못하고, 몸 조리하는데 집중해야하는 게 사실이니까"라고 상황을 이해하는 면모를 보였다.


그러면서 "꽤 많은 기회들을 놓치면서 마음을 많이 비우게 된 것 같다. 마음대로 다 안되는 게 원래 인생"이라며 성숙한 마음가짐을 드러냈다.


인사이트YouTube '수망구'


한편 김수민은 2018년 10월 SBS 역대 최연소 입사 아나운서로 합격해 화제를 모았으나 지난해 6월 퇴사했다. 이후 그는 지난 2월 깜짝 결혼을 발표해 화제를 모았다. 


인사이트Instagram 's._.mangu'


YouTube '수망구'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